본문으로 바로가기
49310794 0032018120649310794 01 0108006 5.18.16-RELEASE 3 연합뉴스 0

남북, 12일 시범철수 GP 검증반 투입 합의…초소마다 각 7명

글자크기

상대측 안내로 해당 초소 철수현장 직접 방문

연합뉴스

북한군 GP 파괴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남북 군사 당국은 시범적으로 철수키로 하고 파괴한 11개의 감시초소(GP) 마다 각각 7명으로 구성된 검증반을 투입해 오는 12일 철수 및 파괴 결과를 상호 검증하기로 합의했다.

서주석 국방부 차관은 6일 브리핑을 통해 "남북 군사 당국은 '9·19 군사분야 합의서' 이행의 일환으로 이뤄진 각 11개 GP의 시범철수 및 파괴조치를 12일 현장방문 형식으로 상호 검증하는데 합의했다"고 밝혔다.

남북 군사 당국은 이번 상호 방문 검증을 위해 하나의 GP마다 각각 7명으로 구성한 검증반을 투입하기로 했다. 각 검증반은 대령급을 반장으로 하며, 검증요원 5명과, 촬영요원 2명으로 구성된다.

국방부 "남북, 오는 12일 시범철수 GP 상호 현장검증 합의" / 연합뉴스 (Yonhapnews)


서 차관은 "즉, 총 11개의 초소에 남북 각각 77명의 인원이 검증에 참여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오는 12일 각각의 남북 검증반은 상호 합의된 군사분계선 상의 연결지점에서 만난 후 상대 측의 안내에 따라 해당 초소 철수현장을 직접 방문해 철수 및 철거 상황을 검증하게 된다"면서 "오전에는 우리 측이 북측 초소 철수현장을, 오후에는 북측이 우리측 초소 철수현장을 각각 방문한다"고 전했다.

연합뉴스

남북, 시범철수 GP 상호 현장검증 합의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서주석 국방부 차관이 6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방부 기자실에서 '9·19 군사분야 합의서' 이행의 일환으로 이뤄진 각 11개 GP의 시범철수 및 파괴조치를 오는 12일 현장방문 형식으로 상호 검증하기로 한 합의내용을 발표하고 있다. utzza@yna.co.kr (끝)



서 차관은 "남북 검증반의 상호방문을 위해 남북의 해당 초소를 연결하는 통로를 새롭게 만들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번 상호 방문 검증은 군사합의 이행과정에서 구축된 남북 군사 당국 간의 신뢰를 행동으로 보여주는 것"이라며 "국제 군비통제 노력에 있어서도 매우 드문 모범사례로서, 합의 이행에 대한 일부의 우려를 불식시키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서 차관은 "남북 현역군인들이 오가며 최전방 초소의 완전한 파괴를 검증하게 될 새로운 통로가 그동안 분열과 대립, 갈등의 상징이었던 비무장지대를 평화지대로 바꾸는 새 역사의 오솔길이 되기를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우리 군은 확고한 안보태세를 유지한 가운데 한반도 평화프로세스를 군사적으로 굳건히 뒷받침 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threek@yna.co.kr

남북 군사당국, 12일 시범철수 GP 검증반 투입 합의/ 연합뉴스 (Yonhapnews)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