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1860157 0722019041551860157 04 0401001 6.0.8-hotfix 72 JTBC 0

한 달 만에 또 대규모 접속 장애…신뢰 잃는 '페이스북'

글자크기

페이스북·인스타그램·왓츠앱 전 세계서 '먹통'



[앵커]

전세계 최대 소셜미디어인 페이스북과 자회사 인스타그램 등의 서비스가 지난밤 사이에 대부분의 지역에서 먹통이 됐습니다. 한 달 만에 대규모 접속 장애가 또다시 발생한 것입니다. 그동안에 개인정보 유출이라든가 테러 생중계 등에 이어서 잇단 접속 장애가 페이스북의 신뢰도에 영향을 주고 있습니다.

황예린 기자입니다.

[기자]

"누가 페이스북을 파괴했지"

"사람들과 만나서 얘기해야 하나"

미국 현지시간 14일 오전부터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왓츠앱에 접속 장애가 발생했습니다.

그러자 트위터로 문의가 폭주했습니다.

모니터링 사이트인 '다운디텍터닷컴'은 몇 시간 동안 리프레시 버튼이 작동하지 않는 문제가 일어났다고 밝혔습니다.

우리나라에서도 오늘(15일) 새벽 문제를 호소하는 글들이 올라왔습니다.

전세계적으로 지역에 따라 길게는 10시간 가까이 불안정한 상태가 이어진 것입니다.

블룸버그 통신은 페이스북 계열의 앱들이 먹통이 된 것은 올해에만 세 번째라고 보도했습니다.

페이스북은 아직 정확한 접속 장애의 원인은 밝히지 않았습니다.

미국 폭스뉴스는 페이스북이 수억 명의 개인정보 유출과 폭력적 영상 노출 등 최근 잇달아 스캔들을 불러왔다고 지적했습니다.

정보통신 대기업의 독점체제를 해체해야 한다는 일부 여론의 압박과 함께 위기라는 진단입니다.

페이스북 최고경영자 마크 저커버그는 가족의 경호 비용으로 우리 돈으로 257억 원을 쓴 것이 확인되며 논란에도 휩싸였습니다.

저커버그가 2013년 연봉을 1달러만 받기로 했는데 추가 보상이 있었다는 지적입니다.

황예린, 이경, 최다희 기자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