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097723 0132019042652097723 06 0601001 6.0.1-hotfix 13 TV리포트 46565803

‘해투4’ 율희, 최민환과 열애부터 결혼까지…유부녀 파워 빛났다 [콕TV]

글자크기
TV리포트


[TV리포트=김풀잎 기자] ‘해피투게더4’에서 율희가 남편 최민환과의 운명적인 연애부터 현실적인 결혼 생활까지 러브스토리를 탈탈 털었다.

이날 율희는 남편 최민환과의 첫만남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율희는 “음악 프로그램 대기실에서 처음 만났다. 관심 없는 듯한 최민환의 모습에 끌렸다”며 발그레 웃었다. 이어 율희는 “첫 만남 후 2년 뒤 지인과 이야기하는데 최민환의 이야기가 나왔다. 내가 먼저 소개해달라고 했다”며 운명적인 만남을 공개했다. 이어 율희는 “고백은 최민환이 먼저”라면서 “첫 데이트는 한강이었다”며 베일에 싸여져 있던 아이돌의 연애를 공개해 시청자들의 귀를 쫑긋하게 만들었다.

율희는 올해 23살이라며 어린 나이와 혼전 임신으로 인해 순탄치 않았던 결혼 과정을 밝히기도 했다. 율희는 “열애설 기사가 난 다음 날 임신 사실을 알았다. 엄마께 말씀 드렸더니 펑펑 우셨다”고 밝혔다. 이에 더해 “아빠는 최민환을 처음 만나는 날, 교제와 임신, 결혼 소식까지 한꺼번에 말씀드렸다. 20분 동안 아무 말씀 없으셨다”며 어렵게 결혼을 허락해 준 부모님께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한편 이날 토크쇼에 첫 출연하는 율희를 위해 최민환이 아들 짱이와 녹화장에 출동해 눈길을 끌었다. 무엇보다 아들 짱이를 품에 안고 율희를 향해 눈을 떼지 못하는 최민환의 달달한 면모가 안방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김풀잎 기자 leaf@tvreport.co.kr / 사진=KBS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