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103907 0142019042652103907 08 0805001 6.0.8-hotfix 14 파이낸셜뉴스 0

충남대 부성민 명예교수, 해조류 표본 800여점 국립해양생물자원관에 기증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뜸부기


파이낸셜뉴스

옥동굴


파이낸셜뉴스

곰피


파이낸셜뉴스

충남대 부성민 명예교수


국립해양생물자원관은 해양생물자원의 국가자산화를 위해 최근 충남대학교 부성민 명예교수로부터 해조류 표본 8000여점을 기증받았다.

여기에는 우리에게 익숙한 해조류인 다시마, 모자반, 미역, 톳 등을 비롯해 청정지역이나 깊은 바다에서 볼 수 있는 다실미역, 대황, 옥덩굴, 우단청각, 큰불레기말 같은 희귀 표본도 포함되어 있다.

또 최근 인간활동으로 인한 해안선 변화로 채집이 어려워진 뜸부기 표본과 삽시도, 석만도, 외연도, 가의도, 안마도, 횡견도 등 접근이 어려운 도서지역에서 80~90년대에 확보된 표본들도 1000여점이 포함되어 있다.

기증된 표본들은 국립해양생물자원관 표본 수장고에 분류군 단위별로 보관하고, 해양생명자원통합정보시스템(MBRIS)를 통해 국내외의 연구자뿐만 아니라 관심 있는 국민들에게도 해조류 표본들이 공개 및 대여될 예정이다.

충남대학교 부성민 명예교수는 “지난 40여년간 혼신의 힘을 다하여 수집한 해조류 표본들을 국립해양생물자원관에 표본을 기증할 수 있어 기쁘다”며 “국립해양생물자원관에서 더욱 가치 있는 것”이라며 기증 소감을 밝혔다.

seokjang@fnnews.com 조석장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