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103975 0202019042652103975 06 0601001 6.0.1-hotfix 20 스타투데이 0

팽현숙 유전자검사 “최양락, 연예인 뺨치게 생긴 아들 친자 의심” (‘해투4’)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차윤주 인턴기자]

개그우먼 팽현숙이 남편 최양락의 유전자검사 요구를 폭로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의 ‘위기의 주부들’ 특집에는 개그우먼 팽현숙 홍현희 이수지, 배우 김지우, 라붐 출신 율희가 출연했다.

이날 MC 조윤희는 팽현숙에게 “이 이야기를 듣고 경악을 금치 못했다”고 운을 떼며 “최양락 씨가 아들 출산 때 술을 먹느라 못 갔다던데”라고 물었다. 출연진은 “이제 놀랍지도 않다”고 말했다.

팽현숙은 "첫 아들을 낳았을 때 최양락 씨는 술에 취해 오지도 않은 것도 모자라 더한 문제가 있다”고 답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팽현숙은 “우리 아들이 연예인 뺨치게 잘생겼다. 날 닮아서 예쁘더라”며 “최양락 씨가 아들 보고 감동 받아 한강까지 가 울었다길래 ‘아들 예쁜 건 아는구나’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근데 그게 아니었다”며 "최양락이 자기를 안 닮았다며 유전자 검사까지 요구했다”고 폭로했다.

팽현숙은 “나는 완전히 당당했다. 내가 만난 남자는 오직 최양락 씨뿐"이라고 강조해 웃음을 자아냈다.

yoonj911@mkinternet.com

사진| KBS2 방송화면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