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105596 0292019042652105596 06 0602001 6.0.8-hotfix 29 OSEN 0

김남길, '열혈사제'로 다시 쓴 '인생캐'...연기력+화제성 다 잡았다

글자크기
OSEN

[사진] 배우 김남길


[OSEN=연휘선 기자] 배우 김남길이 연기력과 화제성을 다 잡으며 다시 한번 '믿고 보는 배우'로서 눈길을 끌었다.

최근 종영한 SBS 드라마 '열혈사제'(극본 박재범, 연출 이명우)에서 김남길은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사제 캐릭터 김해일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용기와 위로를 전하며 힐링은 물론 더할 나위 없는 훈훈함으로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장르와 캐릭터를 넘나들며 쉼 없이 변주하는 모습, 카타르시스를 전한 사이다 열연 그리고 매 스토리마다 활약하는 ‘핵심 키’ 역할로 매회 시청률을 견인한 것.

심지어 마지막 회에서 김남길은 카르텔을 뿌리뽑고 다시 구담어벤저스와 함께 정의구현을 위해 나아가는 김해일의 모습으로 마무리를 장식했다. 이에 '열혈사제' 39회와 40회(마지막 회) 시청률은 각각 18.6%와 전국 22.0%를 기록, 순간 최고시청률은 26.7%까지 치솟으며 자체최고시청률을 경신했다. 또 2049시청률에서도 전체 1위를, 전연령 시청자수에서는 각각 256만 8천명과 299만 2천명을 기록해 이날 시청자들을 브라운관으로 가장 많이 끌어모은 프로그램으로 등극했다.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의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열혈사제'는 방송 초반부터 젊은 세대로 주목되는 콘텐츠로 예측됐다. 극 중반부 2049 시청률이 10%를 돌파하며 유사 시간대에 화제성을 이끌었던 JTBC '스카이캐슬', JTBC '눈이 부시게', KBS 2TV '닥터 프리즈너' 등 타 드라마의 기록을 훨씬 뛰어넘는 수치를 보여주며 이목을 끌었다.

또 디지털 마케팅 효과를 측정하는 솔루션인 트렌드트래커의 분석에 따르면 '열혈사제' 검색량의 대부분이 김남길에 대한 정보를 찾고자 하는 트렌드가 대다수였으며, 드라마 연관어 맵과 연관어 언급량에서도 김남길이 독보적인 분량을 차지하며 화제성을 이끌고 있었다.

이어 글로벌 버즈 트렌드에서도 아시아권 전역에서 상승한 수치를 보이며, 통상 국내 종영 후 시간차를 두고 글로벌 대세감과 인지도가 상승하기 때문에 이 열기는 더욱 뜨거워 질 것으로 보인다.

이 가운데 25일 방송된 스페셜 방송 SBS '우리는 열혈사이다'에서도 김남길의 재치 넘치는 입담과 리액션, 그리고 스튜디오에서 잠깐 선보인 액션과 드라마 비하인드 스토리가 화제에 올랐다. 이에 시청률 또한 1부 4.5%, 2부 5.3%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 MBC '섹션TV 연예통신'에 앞서는 수치를 기록했다.

이렇듯 맡는 작품과 캐릭터마다 강렬하면서도 유연한 그만의 내공으로 연기력과 화제성을 다 잡는 김남길. 식을 줄 모르는 '열혈사제'의 열기를 더욱 주목해야 될 이유다. / monamie@osen.co.kr

[사진]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