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106886 0242019042652106886 02 0201001 6.0.8-hotfix 24 이데일리 0

윤중천 "별장 동영상 남자, 김학의 맞다"… 검찰에 공식 진술

글자크기
이데일리

앞서 YTN 에서 보도했던 별장 동영상 속 한 장면. 김 전 차관으로 의심되는 남성 얼굴이 보인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장영락 기자]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에서 성접대 등 향응을 제공한 혐의를 받고 있는 건설업자 윤중천씨가 논란의 별장 동영상 속 인물이 김 전 차관이 맞다고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KBS는 26일 검찰 측 정보를 인용해 윤씨가 이날 새벽까지 계속된 검찰 조사에서 지난 2007년 강원 원주 별장에서 촬영된 것으로 추정되는 성폭력 의혹 영상 속 남성이 “김 전 차관”이라고 진술했다고 단독 보도했다.

윤씨는 이 영상을 촬영한 사람이 자신이라는 것도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윤씨는 별장 동영상 남성이 김 전 차관임을 암시하는 발언을 몇차례 한 적은 있으나 수사기관에서 이를 공식 진술한 것은 처음이다.

윤씨는 최근 검찰이 추가로 찾은 성폭력 영상에 대해서도 윤씨가 “내가 촬영했고 남성은 김 전 차관”이라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2007년 말 촬영된 것으로 추정되는 이 영상 속 인물의 신원이 특정되면 특수강간죄를 적용할 수 있으나, 검찰은 촬영 시기 때문에 공소시효를 따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