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561426 0562019051952561426 07 0703001 6.0.12-HOTFIX 56 세계일보 0

'아바타' 제친 '어벤져스4' 역대 외화 ‘흥행 1위’

글자크기
세계일보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이하 어벤져스4·)이 ‘아바타’(2009년)를 제치고 10년 만에 외화 흥행 1위 기록을 다시 썼다.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는 ‘어벤져스4’가 개봉 26일째인 19일 오전 11시45분 누적 관객 1339만1032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아바타의 누적 관객 수 1333만8863명(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 전산망 집계 기준)을 뛰어넘은 역대 최고 외화 흥행기록이다.

2009년 12월 개봉한 아바타의 흥행 성적은 통합 전산망 기준과 배급사 집계(1362만명)와 다소 차이가 있다.

영진위는 2011년부터 통합 전산망 기준으로 역대 박스오피스 순위를 매긴다.

지난달 24일 개봉한 어벤져스4는 역대 최고의 사전 예매량(230만장), 역대 최다 오프닝(134만명), 역대 일일 최다 관객 수(166만명), 역대 최단 1000만명 돌파(개봉 11일째) 등 각종 신기록을 양산했다.

특히 봄철 비수기 개봉과 3시간57초에 달하는 러닝타임에도 흥행 열풍을 넘어 사회 전반에 신드롬을 불러일으켰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역대 박스오피스 1위인 ‘명량’(2014년·1761만명)을 비롯해 ‘극한직업’(2019년·1626만명), ‘신과함께-죄와벌’(2017년·1441만명), ‘국제시장’(2014년·1425만명), ‘베테랑’(2015년·1341만명) 등 현재까지 어벤져스4보다 높은 흥행 성적을 낸 작품은 모두 여름과 겨울 성수기에 개봉했다.

롯데시네마에 따르면 어벤져스4를 ‘N차(다회차) 관람’의 관객 비중은 6.6%로 집계됐다.

관람 횟수별로 보면 2회가 89.1%로 가장 많았고 3회가 7.7%, 4회가 1.3%였다. 5회 이상도 1.9%였다.

재관람 관객을 세대별로 보면 40대가 33%로 가장 높았고, 20대 28.5%, 30대 26.1% 순이었다.

롯데시네마 관계자는 “영화 자체가 높은 완성도를 지닌 데다, 이 작품을 끝으로 어벤져스 시리즈가 나오지 않는다는 점이 관객에게 아쉬움으로 남아 N차 관람으로 이어진 것 같다”며 “아이맥스와 2D(2차원), 3D(3차원), 4(4차원)DX 등 다양한 상영 포맷도 재관람을 이끈 요인”이라고 분석했다.

김경호 기자 stillcut@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