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68360 0372019052352668360 06 0602001 6.0.5-RELEASE 37 헤럴드경제 0

'용왕님 보우하사' 이소연, 안내상 자백 들은 후 재희에게 이별 통보(종합)

글자크기
[헤럴드POP=이소진기자]

헤럴드경제

사진 = MBC 용왕님보우하사 방송화면캡처


이소연이 재희에게 이별을 고했다.

23일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용왕님 보우하사'(연출 최은경|극본 최연걸)에서 심학규(안내상 분)가 죄를 고백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심학규는 20년 전에 미인도를 훔친 것은 자신이라고 말한 후 기절했고, 심청이(이소연 분)은 심학규를 병원으로 옮겼다. 심학규는 스트레스성 위경련과 영양실조였다. 다음날 아침에 마풍도(재희 분)는 심학규가 쓰러졌다는 소식을 듣고 병원으로 달려갔다. 약혼식은 취소되었다.

심청이는 심학규가 깨어나길 기다리다, 여지나(조안 분)와 서필두(박정학 분)가 했던 말이 사실이라는 것을 깨달았다. 이우양(전민준 분)이 병문안을 왔고, 심청이는 심학규를 부탁하고 여지나를 만나러 갔다.

심청이는 회사로 가 여지나에게 아빠가 미인도를 훔쳤다는 근거가 뭐냐고 물었다. 여지나는 우리 집에 미인도가 있는 것을 봤다고 말했다. 심청이는 과거 미인도를 훔친 범인으로 지목되어 유치장에 잡혀갔을 때를 생각했다.

마영인(오미연 분)은 약혼식 날짜를 다시 잡자고 말한 후 별장으로 떠났고 마재란(임지은 분)은 마풍도가 한 말을 유추해서 심학규의 병원으로 향했다. 심청이를 만나고 집으로 돌아온 여지나는 약혼식에 문제가 생긴 것 같다고 방덕희(금보라 분)에게 말했다.

방덕희는 이우양에게 전화해서 심학규가 있는 병원으로 향했다. 이우양은 이태양(이엘빈 분)과 정열매(김도혜 분)이 사라졌다는 것을 듣고 달려나갔다. 이태양과 정열매는 이우양을 찾아왔던 오귀녀를 따라갔었고, 이우양은 오귀녀에게 연락을 받았다.

방덕희는 병원으로 향했고, 심학규를 만나고 돌아가는 마재란과 부딪혔다. 병원으로 돌아온 심청이는 깨어난 심학규와 이야기를 나눴다. 심학규는 절에 갔다가 그림을 보고 눈이 뒤집혀서 그림을 훔쳤다고 말했다. 심청이는 이제라도 회장님과 마풍도에게 솔직하게 말하자고 했지만, 심학규는 자신때문에 두 사람이 죽었다고 말했다.

마풍도의 아버지와 그림의 주인 두 사람이 그림을 찾으려하다 사고로 죽었다고 말했다. 여지나는 서필두를 만나 아버지를 이용할 줄은 몰랐다고 말했고, 서필두는 어쨌든 원하는 것을 얻었으니 됐지 않냐고 말했다.

심학규는 그래서 약혼을 반대했다고 말했다. 심청이는 몇번이나 물어봤는데 왜 부정했었냐고 화냈고, 망연자실해 병실 문 밖으로 나가 주저앉아 울었다. 심학규는 자신만 미워하라고, 친아버지 이야기는 가슴에 묻겠다고 생각했다.

다음날 아침 심청이는 병실에 심학규가 두고 간 편지만 남아있는 것을 발견했다. 마풍도는 부엌에서 이태양과 정열매가 두고간 만화경을 발견하고 놀랐다. 만화경은 과거 자신이 어린 심청이에게 선물했던 것이었다. 마풍도는 오귀녀에게 이게 왜 여기있냐고 묻다가 심청이의 부름을 받고 달려갔다. 심청이는 마풍도에게 이별을 고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