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173714 0032019061853173714 02 0204004 6.0.13-RELEASE 3 연합뉴스 0 popular

'동거녀 프로포폴 투약해 사망' 성형외과 의사, 기소의견 송치

글자크기
연합뉴스

'동거녀 프로포폴 투약해 사망' 의사 영장심사 출석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동거녀에게 처방전 없이 프로포폴을 투약해 사망에 이르게 한 혐의를 받는 성형외과 의사 이모 씨가 20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초동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고 있다. 2019.4.20 yes@yna.co.kr



(서울=연합뉴스) 정래원 기자 = 동거녀에게 처방전 없이 프로포폴을 투약해 사망에 이르게 한 혐의를 받는 성형외과 의사가 검찰에 송치됐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18일 의사 이모(43) 씨를 마약류 등 관리에 관한 법률위반·의료법 위반·업무상과실치사 혐의로 검찰에 기소의견으로 송치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씨와 동거하던 A(28) 씨는 지난 4월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한 아파트에서 프로포폴 수액 바늘을 팔에 꽂고 숨진 채 발견됐다.

이씨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이씨가 처방전 없이 A씨에게 프로포폴을 투약해 숨지게 한 것으로 보고 그를 긴급체포했다.

이씨는 평소 A씨가 수면 부족을 호소하자 프로포폴을 투약한 것으로 파악됐다. 또 투약 뒤에는 골프를 치러 나갔던 것으로 조사됐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 부검 결과 A씨의 사망은 프로포폴 중독에 의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주변 탐문과 포렌식 등 종합적 수사 결과 타살의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지난 4월 이씨에 대해 청구된 구속영장이 법원에서 기각되면서 이씨는 불구속 상태에서 경찰 조사를 받아왔다.

o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