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09916 1092019062453309916 02 0201001 6.0.17-RELEASE 109 KBS 0 popular

‘YG 성 접대 의혹’ 싸이 참고인 조사…양현석은?

글자크기

[앵커]

전 YG 엔터테인먼트 총괄 프로듀서 양현석 씨의 성접대 의혹과 관련해, 경찰이 최근 가수 싸이 씨를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했습니다.

경찰은 아직 정식 수사는 아니라면서도, 향후 양현석 씨의 대한 조사는 불가피하다고 밝혔습니다.

김수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강남스타일'의 가수 싸이 씨가 최근 경찰 조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지난 16일 오후 가수 싸이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이튿날 새벽까지 9시간 넘게 조사했다고 밝혔습니다.

YG 전 총괄프로듀서 양현석 씨가 지난 2014년 서울을 찾은 말레이시아 출신 자산가 '조 로우' 등에게 이른바 '성접대'를 했다는 의혹과 관련해섭니다.

지난달 27일 이런 의혹이 제기되자 싸이 씨는 SNS에 입장을 올려 자신이 "'조 로우'라는 자산가를 양 씨에게 소개해줬다"며, 당시 자신과 양 씨는 "식사와 술을 함께 하고 먼저 일어났다"고 설명했습니다.

경찰은 싸이 씨에게 당시 어떻게 유흥업소 여성들이 동석했는지, 식사 이후 성매매가 있었는지 등을 캐물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이와 함께 당시 동석한 것으로 알려진 이른바 '정 마담' 등 강남 유흥업소 관계자 10여 명도 불러 조사했습니다.

하지만 싸이 씨는 물론 정 마담도 '성매매' 의혹을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이번 사건의 핵심 인물인 양 씨에 대해서도 곧 참고인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다만, "성매매 등 불법행위를 뒷받침할 단서를 아직 확보하지 못했다"며 정식 수사로 전환하고 양 씨를 형사 입건할 지에 대해선 선을 그었습니다.

KBS 뉴스 김수연입니다.

김수연 기자 (sykbs@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