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32468 0242019062553332468 06 0602001 6.0.8-hotfix 24 이데일리 0

광희 "전역 후 6개월 동안 5kg 찌웠다..현재 55kg"

글자크기
이데일리

(사진=SBS 파워 FM ‘두시탈출 컬투쇼’)


[이데일리 김민정 기자] 방송인 광희가 자신의 몸무게를 밝혔다.

25일 방송된 SBS 파워 FM ‘두시탈출 컬투쇼’의 ‘퀴즈테마파크’ 코너에서는 광희가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했다.

약 5년 만에 ‘컬투쇼’를 방문한 광희는 이날 뜨거운 현장 반응에 웃음을 감추지 못했다.

광희는 “집보다 저를 더 반겨주신다. 이 정도까지 해주실 줄 몰랐다. ‘컬투쇼’는 좋은 분들만 오시는 것 같다”고 말하며 기뻐했다.

이에 DJ 김태균이 ‘왜 이렇게 오랜만에 찾아왔냐’고 묻자 광희는 “제가 인기가 떨어진 것”이라고 말하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그는 “요즘은 여러 가지 프로그램도 하고 있고 외국 촬영을 많이 갔었다. 여행도 하고 촬영도 했다. 외국을 많이 다녔는데 힐링이 됐던 것 같다”고 근황을 전했다.

광희는 자신의 몸무게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전역 후에 많은 분들이 살을 찌우라고 하시더라. 요즘 꽤 먹어서 5kg 정도 쪘었다. 50kg에서 55kg가 됐다”고 말해 눈길을 모았다.

광희는 스페셜DJ 유민상과도 인연이 있었다. 프로그램을 통해 호흡을 맞춘 적이 있는 것. 유민상은 “저는 좋지만 저런 스타일은 부담스럽다”고 말하자 광희는 “유민상과 같이 있으면 너무 말라보여서 투샷을 피한다”고 말했다.

이에 DJ 김태균은 “점점 늘어나는 상황을 보고 계신다. 인류의 확대화 같지 않냐”라고 말하며 즉석에서 나란히 서 체격을 비교해 폭소를 안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