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33899 0042019062553333899 01 0101001 6.0.14-RELEASE 4 YTN 0 popular

'北 목선' GPS 정보도 못 얻은 軍...조사 기간 연장

글자크기

[앵커]

북한 목선 경계실패를 규명하는 국방부 합동조사단이 활동 기간을 연장하기로 했지만, 아직 목선의 GPS 정보조차 확보하지 못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계 실패를 검증할 객관적 증거인 GPS 분석을 확보하지 못할 경우 군 당국의 '셀프 검증'에 대한 의문은 더 커질 수밖에 없다는 지적입니다.

강정규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 15일, 우리 군의 경계망을 뚫고 강원도 삼척항까지 들어 온 북한 소형 목선.

배에 탄 북한 주민 4명의 진술 외에 객관적 증거는 배에 탑재된 GPS 장치가 유일합니다.

[이혜훈 / 국회 정보위원장 (지난 19일) : 일부 행적은 진술에 의존하기도 하고 GPS로 확인되는 부분도 있고, GPS를 국과수에 의뢰하면 진술의 신빙성 여부를 가릴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는 것 같습니다.]

북한 목선의 시간대별 이동 경로를 추적할 수 있는 GPS는 경계 실패 원인을 규명할 핵심 정보이기도 합니다.

그러나 국방부 합동조사단은 북한 목선의 GPS 자료를 확보하지 못했습니다.

군 관계자는 "국정원의 합동신문이 끝나지 않았고, GPS 정보도 분석 중인 것으로 안다며, 조만간 자료 공유를 요청해 보겠다"고 말했습니다.

국방부 감사관을 필두로 모두 36명 규모인 합동조사단은 지난 20일부터 1주일 동안 경계 실패 원인을 규명할 계획이었습니다.

하지만, 자료 수집에만 나흘을 쓰고 결국 활동 기간을 이틀 연장했습니다.

조사 범위도 포항의 해군 6항공전단으로 넓혔습니다.

우리 해군의 P-3 초계기가 북한 목선 주변 4㎞까지 접근했다가 그냥 지나쳤다는 의혹을 확인하기 위한 조치로 풀이됩니다.

군 당국은 앞서 경계 작전에 문제가 없었다고 결론 내렸다가 의혹이 끊이지 않자 재조사에 나섰습니다.

북한 목선의 GPS 정보를 끝내 확보하지 못할 경우 조사결과의 신뢰도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입니다.

YTN 강정규[live@ytn.co.kr]입니다.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YTN 뉴스 채널 구독하고 백화점 상품권 받자!

▶ 레알마드리드 유소년 축구캠프 with YTN PLUS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