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37035 0372019062553337035 06 0602001 6.0.14-RELEASE 37 헤럴드경제 0 related

'아내의 맛' 송가인, 진도 홍보대사 위촉돼 "좋은 노래로 보답"(종합)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TV조선 '아내의 맛' 방송캡처


[헤럴드POP=편예은 기자]송가인, 진도 홍보대사 됐다.

25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송가인이 진도의 홍보대사로 위촉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송가인은 보길도에서 행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를 보던 패널은 "요즘엔 행사 몇 개씩 해요?"라고 했고, 송가인은 "하루에 2~3개씩"이라고 밝혔다.

한편 진도에 계신 송가인의 부모님은 거침없는 입담으로 스튜디오를 뒤집어 놓았다.

패널들은 "아버지가 1인 채널하셨으면 좋겠다"며 아버지의 입담에 폭소했고, 송가인은 "평소에도 아빠가 재밌어서 '제가 아빠는 개그맨 해야된다고. 이걸 사람들이 봐야 되는데'라고 했는데 이렇게 보니까 진짜 재밌네요"라고 했다.

이에 조안은 "저런 부모님 밑에서 자라서 가인 씨가 성격도 좋고 쾌활하구나"라며 "조안 저희 부모님은 되게 노잼이시거든요"라고 했다. 그러자 박명수는 "어떤 부모님이 얼마나 재밌으시게요. 부모님이 코미디언입니까?"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진도를 빛낸 공로로 상을 받게 된 송가인.

송가인은 "진도를 알리는 진도의 딸, 진도의 자랑이 될 수 있는 큰 가수가 되어서 좋은 노래로 보답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이 모습을 보던 패널들은 "부모님이 정말 자랑스러우시겠다"며 각자 홍보대사를 맡았던 일을 밝혔다. 이휘재는 범 납세자 홍보대사를, 박명수는 A형 간염 예방 홍보대사를 맡았다고 전했다.

이에 홍현희는 "손 씻는 걸 한 번도 못 봤어요"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