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686304 1082019071153686304 06 0601001 6.0.8-hotfix 108 엑스포츠뉴스 39226194

오승윤 "음주운전 방조, 제 잘못…깊이 뉘우치고 있다" [공식입장]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음주운전 혐의로 불구속 입건 된 배우 오승윤 측이 고개를 숙였다.

오승윤 소속사 티앤아이컬쳐스 측은 11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소속사 확인 결과 오승윤은 지난달 26일 인천 서구에서 동승하고 있던 여성 A씨의 음주운전을 방조했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해 오승윤은 "비록 말리려고 시도하긴 했지만, 끝까지 A씨의 음주운전을 막지 못한 것은 전적으로 제 잘못”이라며 “깊이 뉘우치고 있으며 성실히 경찰 조사를 받았다"고 사과했다.

또한 소속사 측은 "오승윤은 경찰 조사를 받고, 이에 따라 나올 결과를 겸허히 수용할 예정"이라며 "불미스러운 일로 팬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정말 죄송하다"고 전했다.

오승윤은 지난달 26일 오전 1시께 인천시 서구 청라동 한 도로에서 A씨의 음주운전을 방조한 혐의로 이날 경찰에 입건됐다. A씨는 오승윤의 여자친구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오승윤은 아역배우 출신으로 최근 SBS '황후의 품격'을 통해 주목받았다. MBC 연애 예능프로그램 '호구의 연애'에 출연 중이며 JTBC 새 금토드라마 '멜로가 체질' 방송을 앞두고 있었다.

이하 오승윤 소속사 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배우 오승윤의 소속사 티앤아이컬쳐스입니다.

소속사 확인 결과, 오승윤은 지난달 26일 인천시 서구에서 동승하고 있던 여성 A씨의 음주운전을 방조했습니다. 이로 인해 오승윤은 인천 서부경찰서에 음주운전 방조 혐의로 불구속 입건돼 조사를 받았습니다.

오승윤은 “비록 말리려고 시도하긴 했지만, 끝까지 A씨의 음주운전을 막지 못한 것은 전적으로 제 잘못”이라며 “깊이 뉘우치고 있으며 성실히 경찰 조사를 받았다”고 입장을 전했습니다.

오승윤은 경찰 조사를 받고, 이에 따라 나올 결과를 겸허히 수용할 예정입니다.

불미스러운 일로 팬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정말 죄송합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