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696902 0042019071253696902 06 0601001 6.0.14-RELEASE 4 YTN 0 popular

[Y피플] '세빌리아의 이발사' 첫방, '예능 신생아' 이민정 기대되는 이유

글자크기
YT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이민정이 11일 첫 방송된 MBC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를 통해 '예능 새내기'라는 사실이 무색한 활약으로 눈길을 끌었다.

'세빌리아의 이발사'는 경력 53년의 장인 이발사와 대한민국 최고의 헤어 디자이너과 톱스타 연예인 크루들과 함께 스페인 미용실에서 펼치는 동서양 문화 충돌에 대한 생생한 이야기를 담은 예능. 특히 이민정의 데뷔 후 첫 고정 예능으로 일찍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첫 회에서는 멤버들의 첫 만남부터 미용실 사업을 위한 연습 과정, 그리고 스페인 미용실에서 손님 맞이를 준비하는 모습들이 펼쳐졌다. 이민정과 가수 정채연, 헤어디자이너 수현이 스페인에서 미용실을 운영하고, 그룹 신화 에릭과 앤디, 배우 김광규, 그리고 이남열 이발사가 이발소를 열었다.

이민정은 걷는 곳마다 화보로 만드는 미모가 먼저 시선을 사로잡은데 이어 열정적인 일꾼, 맛깔스런 먹방, 깜짝 요리실력 등을 예고하며 팔방미인 활약을 예고했다. 또 "다들 스페인 간다니까 화보 찍으러 가는 줄 알더라. 오히려 주변 사람들이 신선하게 생각하더라. 한 번도 리얼리티 예능에 출연해 본 적도 없고 생각도 안 했는데 한다고 하니까"라고 솔직하게 고백하며 첫 예능 고정 출연에 대한 설렘을 드러냈다.

YT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페인 출국 10일 전, 이민정과 함께 일하게 된 정채연과의 만남이 그려졌다. 첫 대면에 어색한 분위기가 흐르는 듯 싶더니, 곧 이민정이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 이유를 털어 놓으며 금새 친근한 선후배 케미를 만들어 냈다. 특히 이민정은 "이렇게 만난 것도 운명"이라며 "돈을 많이 벌어보자"고 의욕을 다져 웃음을 자아냈다.

마침내 스페인에 도착한 뒤 이민정은 적극적인 자세로 팀을 리드했다. 48년 경력의 현지 미용실 사장님과 첫 만남에도 어색함 없이 먼저 다가가 인사를 건데고, 매끄러운 영어로 소통을 이어가 보는 이들을 감탄케 했다. 특히 건물 이층에서 바라보고 있던 사장님의 가족들과도 일일이 눈을 맞추며 인사를 나누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끌었다.

이민정이 보여준 것은 케미와 리더십 뿐 만이 아니었다. 그녀는 본격적인 개업에 앞서 미용실 공간과 도구들을 두루 살피며 '민사장'다운 꼼꼼함을 보였다. 또 스페인의 미용 스타일을 알아보기 위해 미용실 사장님의 딸에게 미용 시연을 위한 모델 제안을 부탁하는 센스를 발휘하기도. 머리 감기기와 간단한 스타일링을 진행하고 현지 사장님의 반응을 예리하게 살폈다.

이민정은 적극적인 의사 소통을 통해 현지 스타일링 취향 파악에 나서는가 하면, 시연 후에도 수현, 정채연과 함께 느낀 점을 공유하며 의욕을 불태웠다. 샵 오픈에 앞서 스페인식 스타일링 체크와 고객 응대에 필요한 스페인어 목록 만들며 철저한 준비성을 보여줬다.

이처럼 이민정은 '세빌리아의 이발사' 첫 회부터 시종일관 활기찬 모습으로 분위기를 주도해 눈길을 모았다. 이에 앞으로 펼쳐질 그녀의 활약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캡처 = MBC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YTN 뉴스 채널 구독하고 백화점 상품권 받자!
▶ 레알마드리드 유소년 축구캠프 with YTN PLUS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