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699124 0032019071253699124 05 0506001 6.0.14-RELEASE 3 연합뉴스 0

한국 남자축구, U대회서 프랑스 3-2로 꺾고 5-6위 결정전 진출

글자크기

김현우, 2-2로 맞선 후반 추가시간 결승골…한국, 우크라이나와 대결

연합뉴스

훈련 중인 한국 남자축구 U대회 대표팀 선수들
[대한축구협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 한국 남자축구 유니버시아드(U대회) 대표팀이 2019 나폴리 하계 U대회에서 프랑스를 제물 삼아 5-6위 결정전에 올랐다.

이경수 감독이 이끄는 한국 U대회 남자대표팀은 12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핀토 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5-8위 순위 결정전에서 2-2로 맞선 후반 추가시간에 터진 김현우(중앙대)의 결승골에 힘입어 프랑스를 3-2로 물리쳤다.

앞서 8강전에서 일본에 0-2로 패했던 한국은 5-6위 결정전에서 우크라이나와 맞붙는다.

한국이 프랑스를 상대로 기선을 잡았다.

한국은 전반 26분 김민준(울산대)이 프리킥으로 선제골을 넣었고, 전반 43분에는 김민준의 도움을 받은 양지훈(연세대)이 추가골을 기록하며 2-0으로 앞서 갔다.

하지만 프랑스의 거센 반격에 휘말려 후반 16분 만회골을 내줬고, 3분 후에는 수비수 조윤성(청주대)의 자책골까지 나와 2-2 동점을 허용했다.

다행히 후반 추가시간 3분 무렵 김현우가 결승골을 터뜨리면서 힘겹게 승리했다.

chil881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