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699452 0532019071253699452 06 0601001 6.0.12-RELEASE 53 노컷뉴스 0 related

'김숙' '미나'를 향한 비방…끝나지 않는 악플과의 전쟁

글자크기

김숙, 악의적 비방·스토킹 피해 고소사실에도…악의적 글 여전

미나, 건강상 문제에 근거없는 악플 유포…소속사 '법적 대응' 예고

CBS노컷뉴스 배덕훈 기자

노컷뉴스

방송인 김숙과 걸그룹 트와이스의 멤버 미나 (사진=자료사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연예계에 만연해 있는 악플과의 전쟁이 여전히 이어지고 있다. 방송인 김숙을 향한 악의적 비방에 이어 걸그룹 트와이스 멤버인 미나 또한 악플로 몸살을 앓고 있다.

더는 방치할 수 없는 이 같은 악플에 소속사는 즉각 엄정 대응 방침을 전했지만, 이를 비웃기라도 하듯 악플은 끊임없이 번져가며 2차 피해의 우려까지 낳고 있다.

11일 방송인 김숙의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는 "김숙을 향한 악의적인 비방과 스토킹이 장기간 지속해서 이어져 왔고, 최근 자택으로 찾아오기까지 하는 등 그 정도가 심해짐에 따라 당사자를 고소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김숙은 약 10개월 전부터 악의적인 비방글로 괴롭힘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숙 측에 고소당한 스토커는 김숙이 진행하는 라디오 게시판을 비롯해 인터넷 커뮤니티 등에 근거 없는 악성 글을 퍼트리는가 하면 장기간 스토킹까지 이어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같은 소속사의 입장에도 악플은 여전한 상황이다. 일부 네티즌들은 김숙에 대한 인신공격은 물론 악의적 글을 올려 2차 피해가 우려되고 있다.

또 건강상 문제가 알려진 트와이스의 멤버 미나에게도 근거없는 악의적 글들이 퍼지며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

이날 JYP 엔터테인먼트는 미나가 '극도의 심리적 긴장 상태와 큰 불안감을 겪고 있다'며 그의 건강상태를 우선해 월드투어 일정에 불참한다고 알렸다.

이같은 소식이 전해지자 일부 네티즌들은 최근 경색된 한일관계를 거론하며 미나에 대한 비방의 글을 올렸다.

심지어 미나의 탈퇴를 거론하는 등 근거 없는 이야기 또한 등장했다.

소속사는 즉각 이에 대한 심각성을 인지하고 같은 날 또 한 번 공지를 올리며 '법적 조치'를 예고했다.

JYP는 "미나의 건강 상태 및 이와 관련된 타 멤버에 대한 악성 게시글 및 댓글의 수위가 아티스트에 대한 비방, 명예훼손에 이를 정도로 심각한 상태임을 확인 한 바 있다"라며 "이러한 행위는 아티스트의 명예와 인격에 대한 심각한 훼손을 발생시킬 수 있는바, 자사는 민·형사를 포함한 모든 가용한 법적 조치를 즉각적으로 강구할 것 임을 안내 드린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