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869564 0032019072053869564 02 0201001 6.0.20-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63580980000 1563580986000 popular

英 역사교육사이트 "발해 명칭 'Pohai'→'Barhae' 바꾸겠다"

글자크기

반크 시정 요청에 "업데이트 때 반드시 고치겠다" 답변

연합뉴스

발해를 'Pohai'로 표기한 지도를 사용한 영국 역사교육사이트
[탐임맵 캡처]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한국 고대사인 발해를 중국식 명칭인 'Pohai'(포하이)로 표기했던 영국의 온라인 역사교육 사이트 타임맵(www.timemaps.com)이 바로잡겠다는 의사를 20일 사이버 외교 사절단 반크에 이메일로 전했다.

반크는 전 세계 국가별 왕조 시기의 영토 경계를 알려주는 타임맵 관계자에게 한국 고대사인 신라의 역사를 소개하는 지도에서 발해(698∼926년)를 한국식 발음인 'Barhae'가 아니라 중국식인 'Pohai'로 표기한 것을 발견하고, 지난해부터 수차례 담당자에게 시정 메일을 보냈다.

타임맵 측은 반크 요청을 받은 지 1년 만에 "사이트 정보가 서양의 자료에 기반하다 보니 불행하게도 이런 문제가 발생했다"며 "다음에 지도를 전반적으로 업데이트할 때 'Pohai' 표기도 반드시 수정하겠다"고 답변했다.

그러면서 "지도 업데이트는 오는 8월경 추진한다"며 "만약 업데이트 후에도 시정되지 않았다면 다시 연락을 취해달라"고 당부했다.

반크는 시정 요청 메일에서 "중국이 동북공정 프로젝트의 하나로 발해를 '당나라의 지방 정권'이라고 억지 주장을 펼치면서 발해와 고구려를 중국의 역사 속에 편입하고 있다"며 "그 사례로 'Pohai' 표기를 확산하고 있다"고 적었다.

ghwa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