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878306 0112019072153878306 02 0203001 6.0.12-HOTFIX 11 머니투데이 0 popular

태풍 '다나스' 영향, 전국에 비…동해안 '강풍특보'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방윤영 기자] [동해안, 22일까지 시속 35~60㎞ 강한 바람…낮 최고기온 31도로 '더위 계속']

머니투데이

21일 동해안에 강풍특보가 발효됐다. /사진=기상청 제공



21일 오전 제5호 태풍 '다나스'(DANAS)의 영향으로 전국 대부분 지역에 비가 내리고 있다. 동해안 지역에는 강풍특보가 발효됐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 기준 전국이 흐리고 대부분 지역에서 비가 내리고 있다. 비는 오후에 대부분 그치겠으나 경기 동부·강원 영서와 충북 지역은 밤까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예상 강수량은 △강원 남부·충북·전북 동부·경상도·울릉도·독도 10~50㎜ △그 밖의 전국·제주도(22일 오후까지) 5~20㎜이다. 남부 내륙 지역은 22일 오후까지 소나기의 영향으로 비 5~30㎜가 내릴 전망이다.

동해안에는 강풍특보가 발효됐다. 경북 동해안은 밤까지 바람이 시속 35~60㎞로 매우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경남 해안은 이날 낮 12시까지, 강원 산지에는 이날 오후부터 22일 오전 사이에 시속 30~45㎞의 강한 바람이 불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동해 전 해상에서 22일 오후까지 바람이 시속 35~60㎞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4m로 높게 일겠다"며 "항해나 조업 중인 선박은 유의해야 한다"고 밝혔다.

22일은 전국에 구름이 많고 남부 내륙 지역에는 대기가 불안정해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더위는 계속된다. 이날 낮 기온은 26~31도(℃)로 전날과 비슷하겠다. 22일 아침 기온은 22~27도, 낮 기온은 28~34도로 예상된다.

방윤영 기자 byy@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