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392410 0032019081554392410 04 0401001 6.0.9-release 3 연합뉴스 0

美필라델피아에서 또 총격 사건…경찰관 6명 총상

글자크기
연합뉴스

미국 필라델피아 총격 사건 현장 부근을 순찰하는 경찰관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강건택 기자 = 14일(현지시간) 오후 미국 필라델피아 북부의 한 가정집에서 총격 사건이 벌어져 출동한 경찰관 6명이 다쳤다.

뉴욕타임스(NYT)와 CNN 방송에 따르면 경찰은 이날 오후 필라델피아 나이스타운에 있는 한 주택에서 '마약 활동이 벌어지고 있다'는 신고 전화를 받고 현장에 출동했다.

경찰 특수기동대(SWAT)까지 출동한 사건 현장에서 오후 4시30분께 처음 총성이 울렸고, 오후 5시45분께 추가로 4∼5발의 총격음이 들렸다고 목격자들은 전했다. 이후 6시께 다시 2발의 총성이 터져 나오는 등 대치 상황이 이어지고 있다.

이 과정에서 6명의 경관이 총탄에 맞아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생명을 위협받을 정도는 아니라고 당국은 밝혔다.

경찰은 최소 1명 이상의 총격범이 있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사건 현장에서 가까운 템플대학 보건과학센터 캠퍼스에는 폐쇄령이 내려졌고, 경찰은 방송사 헬기들이 해당 지역에서 철수할 것을 요청했다.

백악관은 여름 휴가 중인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도 필라델피아 총격 사건에 관한 보고를 받고 상황을 계속 주시 중이라고 전했다.

이날 총격은 지난 12일 미국 캘리포니아의 한 고속도로에서 트럭 탑승자가 검문하던 경찰관을 총으로 쏴 숨지게 한 지 이틀 만에 벌어졌다.

firstcirc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