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394762 0232019081554394762 05 0506003 6.0.9-release 23 아시아경제 0

UEFA 리버풀 vs 첼시, 연장 승부차기 접전 끝 리버풀 우승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리버풀 선수들이 15일 UEFA 슈퍼컵 첼시전에서 승부차기 끝에 승리해 우승을 결정지은 뒤 골키퍼 아드리안에게 달려가며 환호하고 있다. /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임주형 인턴기자] 유럽축구연맹(UEFA) 슈퍼컵에서 첼시 FC와 맞붙은 리버풀 FC가 승부차기 끝에 우승을 차지했다.


15일 오전 4시(한국시간) 터키 이스탄불 보다폰 아레나에서 열린 2019 UEFA 슈퍼컵에서는 리버풀과 첼시의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리버풀은 첼시와 2-2로 치열한 접전을 이어가던 중 승부차기에서 5-4를 기록해 첼시를 꺾고 슈퍼컵 우승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리버풀은 지난 2005년 이후 14년 만에 통산 4번째 슈퍼컵 우승 트로피를 획득했다.


이날 경기에서 첼시는 전반 36분 올리비에 지루의 선제골로 앞서 나갔으나, 리버풀이 후반전에서 역습에 성공하며 1-1로 접전을 이어갔다.


이후 경기는 연장전으로 흘렀고, 연장 전반 5분에 리버풀의 사디오 마네가 골망을 흔들었으나 뒤이어 11분 조르지뉴가 페널티킥에 성공하며 승부차기로 이어졌다.


승부차기에서도 양 팀 모두 4번 키커까지 득점을 기록했다.


그러나 리버풀의 5번째 키커인 무함마드 살라흐가 마지막 골을 성공시킨 가운데, 첼시의 마지막 키커 타미 에이브러햄의 슛은 골키퍼에게 막히며 리버풀이 5-4로 첼시를 꺾었다.



임주형 인턴기자 skeppe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