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395209 0242019081554395209 07 0701001 6.0.10-RELEASE 24 이데일리 0

박영수 "광복절 경축식 공연 참여, 굳건하고 엄숙한 마음"

글자크기

제74주년 광복절 정부경축식 오프닝 출연

장은아 등 뮤지컬배우 50여 명과 열연

"3·1절 이어 광복절 행사 참여까지 뜻 깊어"

이데일리

서울예술단 창작가무극 ‘윤동주, 달을 쏘다’ 윤동주 역 배우 박영수 콘셉트 이미지(사진=서울예술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장병호 기자] 뮤지컬배우 박영수가 ‘제74주년 광복절 정부경축식’ 오프닝 공연을 통해 독립정신을 전했다.

박영수는 15일 천안 독립기념관 겨례의 집에서 열린 ‘제74주년 광복절 정부경축식’에서 뮤지컬배우 장은아와 뮤지컬배우 50여 명으로 꾸려진 21세기 독립청년단과 함께 오프닝 공연 ‘나의 독립을 선포하라’에 출연했다. 진정한 광복을 향해 함께 나아가자는 청년들의 염원이 담긴 뮤지컬 퍼포먼스로 열연을 펼쳤다.

박영수는 이데일리와의 통화에서 “서울예술단 창작가무극 ‘윤동주, 달을 쏘다’에서 윤동주 역으로 출연한 것을 계기로 이렇게 큰 행사에 참여할 수 있게 돼 얼떨떨한 기분이다”라라며 “광복절에 이처럼 뜻 깊은 공연을 할 수 있어 굳건하고 엄숙한 마음”이라고 소감을 말했다.

박영수는 서울예술단 출신 뮤지컬배우로 창작가무극 ‘윤동주, 달을 쏘다’에서 윤동주 역을 맡아 이름을 알렸다. 올해 초에는 3·1절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영상에도 참여해 독립과 민족 정신의 의미를 되새기는데 동참했다. 박영수는 “3·1절에 이어 광복절 기념식에도 참여할 수 있어 올해는 너무나 뜻 깊은 해다”라고 말했다.

광복절 정부경축식이 독립의 역사성과 상징성을 지닌 독립기념관에서 열린 것은 2004년 이후 15년 만이다. 이날 경축식에는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를 비롯해 독립유공자와 각계각층 국민, 사회단체 대표, 주한외교단 등 1800여 명이 참석했다.

오프닝 공연에 이어 가수 겸 배우 김동완이 충남지역 독립유공자 후손과 함께 국기에 대한 맹세문 낭송했다. 이어 2019년 유해봉환 독립유공자 후손, 국외 거주 독립유공자 유족과 국방부 중창단과 함께 애국가를 제창했다. 독립유공자 포상행사 이후 열린 경축공연은 가수 소향, 팝페라가수 임형주, 바리톤 안희도, 독립유공자 후손 비올리스트 안톤 강 등이 장식했다.

이번 경축식은 “우리가 되찾은 빛, 함께 밝혀 갈 길”이라는 주제로 우리의 힘으로 광복을 이루어낸 “선열들의 독립 염원의 뜻을 이어받아 미래세대들을 위한 진정한 광복의 길을 열어가겠다”는 결기를 다짐하는 메시지를 담았다.

이데일리

15일 오전 천안 독립기념관 겨레의 집에서 열린 제74주년 광복절 경축식에서 뮤지컬배우 박영수·장은아와 50여 명의 뮤지컬배우들로 꾸려진 21세기 독립청년단이 오프닝 공연 ‘나의 독립을 선포하라’를 공연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