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395743 0112019081554395743 01 0101001 6.0.20-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565838358000 1565840166000 related

광복절 맞은 與野 일제히 日 규탄, 야당 "文 정부 실책에 위기" 비판도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이지윤 기자] [the300](종합)민주당 "독립운동 못했으나 불매운동…아베 반역사적‧반경제적 조치 분쇄"

머니투데이

【천안=뉴시스】박진희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15일 충남 천안시 독립기념관에서 열린 제74회 광복절 경축식을 마치고 나서고 있다. 2019.08.15. pak7130@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여야가 8‧15 광복절을 맞아 한목소리로 일본의 역사 왜곡과 경제 보복 조치 등을 규탄했다. 야당은 "대한민국이 경제 파탄과 안보 불안으로 뿌리부터 흔들리고 있다"며 정부 실책도 지적했다. 또 반일 감정을 정치적으로 이용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더불어민주당은 15일 일본에 맞서 '제2의 독립운동'을 벌이자고 제안했다. 이해식 민주당 대변인은 "올해는 3‧1운동 100주년이자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이라며 "일본 경제침략에 맞서 우리는 '제 2의 독립운동' 정신으로 맞서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일본은 과거사에 대한 진정한 사과와 배상은커녕 과거사를 빌미로 경제 침략을 노골화하고 있다"며 "'독립운동은 못했으나 불매운동은 한다'는 시민적 저항에 힘입어 결연한 의지로 일본 아베 정부의 반역사적, 반경제적 조치를 분쇄하기 위해 나서야 한다"고 했다.

이어 이 대변인은 "소재‧부품‧장비 산업에 대한 투자를 획기적으로 늘리고 대기업과 중소기업간 수평적 상생 협력 관계를 구축해야 한다"며 "자력으로 일본의 수출규제를 당당히 극복해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구조적으로 대일 의존성을 탈피해 나가는 근본적인 노력이 필요하다"며 "정부의 중장기 대책에 대한 국회의 입법, 예산 지원이 현실화돼야 한다"고 밝혔다.

민주평화당도 "우리에게 식민지의 고통을 안겼던 일본이 반성과 사죄는커녕 적반하장으로 강제징용 판결을 문제 삼아 경제 전쟁을 일으켰다"며 "선조들이 각고의 노력과 희생으로 광복을 이뤘듯 우리는 일본의 경제 도발을 물리치고 극복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주현 평화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온 국민의 뜻을 모아 일본의 부당한 조치를 물리치기 위해 정부는 외교적 노력을, 기업은 관련 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국민은 일본 제품 불매운동을 통해 이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하고 전화위복의 기회로 삼아야 한다"고 했다.

정의당은 일본의 역사 왜곡을 강하게 규탄했다. 오현주 정의당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일본 정부는 다시 한 번 전쟁의 과오를 되새기고 반성과 참회의 시간을 보내기 바란다"며 "강제동원 피해자들과 단 스무명만 남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이 진정한 광복을 찾아가는 날이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야당은 일본에 대한 비판과 함께 정부 실책도 지적했다. 김명연 자유한국당 수석대변인은 "74년 전 대한민국은 35년간의 암흑과 고통의 시간을 끝내고 자유를 찾았으며 해방을 맞았고, 이후 선조들의 눈물과 피땀으로 세계 10대 경제 강국으로 성장했다"며 "그런데 이 '기적'의 대한민국이 정부 실책으로 뿌리부터 흔들리고 경제 파탄과 안보 불안이라는 '위기'의 대한민국으로 전락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74년 전 오늘 절망이 희망으로 바꼈던 그 날처럼 오늘을 변곡점으로 대한민국은 새 길을 찾아 앞으로 나아가야 한다"며 "자유·민주·공정이라는 대한민국의 헌법 정신을 되살리고 대한민국 안보 수호와 성장을 위해 국정 방향부터 새롭게 수정돼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바른미래당은 반일 감정을 정치적으로 이용하면 안 된다고 밝혔다. 최도자 바른미래당 수석대변인은 "아픈 과거에도 불구하고 한일 양국은 민주주의와 자유무역을 지향하는 국가로서 서로 돕고 협력해야 할 분야가 매우 많다"며 "청와대와 여당도 지금처럼 반일감정을 자극해 정치적으로 이용하는 것은 옳지 못하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15일 오전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제72주년 광복절 경축식'에서 참석자들이 태극기를 흔들고 있다./사진=홍봉진 기자



이지윤 기자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