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430269 0292019081754430269 06 0602001 6.0.12-RELEASE 29 OSEN 0 related

"모든게 아내 중심"..'정글' 션, 미얀마人도 부러워한 '♥정혜영'만 보는 사랑꾼[종합]

글자크기
OSEN

[사진] ‘정글의 법칙’ 방송화면 캡처.


[OSEN=이소담 기자] ‘사랑꾼’ 션이 미얀마에 떴다.

17일 오후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에서는 선행천사 션이 출격해 미얀마를 따뜻하게 만들었다.

인레 호수에서 새로운 생존을 시작한 병만 족장과 션, 노우진, 펜타곤 홍석은 인따족의 집에 초대받아 수상가옥 마을에 도착했다. 가족들은 병만족을 반갑게 맞이해주었고, 직접 잡은 물고기로 식사를 대접했다.

션은 ‘육아천사’였다. 우는 아기를 안아들자마자 아기는 금세 안정을 찾았다. 션은 “잠깐 누군가가 아기를 봐줘서 아기 엄마가 다른 걸 할 수 있는 시간을 주는 게 중요하다”며 아이 엄마가 편하게 밥을 먹을 수 있도록 배려했다.

OSEN

[사진] ‘정글의 법칙’ 방송화면 캡처.


그의 선행은 이것이 끝이 아니었다. 아이들을 위한 생필품 가방을 따로 쌌던 것. 정혜영은 짐가방을 싸는 션을 직접 촬영하며 “누가 싼 가방이지?”라며 자랑했고, 션은 “누구의 아내인지 정말 최고의 아내다. 혜영아 고마워”라며 아내바보 면모를 보였다. 션이 사온 양말을 펼쳤고, 한여름의 ‘션타클로스’의 등장에 모두 웃었다.

션의 아내 정혜영 사랑은 유명하다. 이날도 “아내를 많이 사랑하냐”는 질문을 받고 션은 “정말 많이 사랑한다”고 답했다. 어떻게 사랑해주냐는 질문에 “표현도 많이 한다. 매일 사랑한다고 말하고 집에 모든게 아내 중심이다”고 털어놨다. 션은 ‘ 정글의 법칙’을 찾은 기념으로 “세상에서 가장 멋진 남편은 자기 아내를 이 세상 모두가 부러워할 만큼 행복하게 해주는 남편이다”라는 명언을 남겼다.

OSEN

[사진] ‘정글의 법칙’ 방송화면 캡처.


저녁을 얻어먹은 답례로 병만족은 물고기를 잡으러 나갔다. 홍석은 “받은게 있으면 그만큼 보답해드리고 싶다”고 밝혔다.

동현족의 저녁은 피지컬 최강 BM과 목수돌 새봄이 책임졌다. 두 사람은 뚝딱 도구를 만들고 두려움 없이 입수했다. 두 사람은 해가 진 밤이 되고 물고기 잡기에 대성공했다. 이때 홍수아는 집에서 만들어온 천연 조미료 마법 가루를 꺼내들었고, 제작진은 병만 족장 없이 생존하느라 고생했으니 마법 가루를 쓸 수 있도록 허락했다. / besodam@osen.co.kr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