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430685 1072019081854430685 05 0506003 6.0.12-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PL REVIEW] ‘기성용 74분’ 뉴캐슬, 노리치에 1-3 완패…2연패 수렁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뉴캐슬 유나이티드가 시즌 초반부터 불안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뉴캐슬 유나이티드는 17일 저녁 11시(한국 시간) 캐로우 로드에서 열린 2019-20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2라운드에서 노리치 시티에 1-3 완패를 기록했다.

홈팀 노리치는 4-2-3-1 포메이션을 꺼냈다. 전방에 푸키가 섰고 2선에 캔트웰, 스티퍼만, 부엔디아가 자리했다. 중원에는 라이트너와 트라이불이 호흡을 맞췄고 포백은 레비스, 갓프레이, 핸리, 아론스가 구성했다. 골문은 크룰이 지켰다.

원정팀 뉴캐슬은 3-5-2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조엘링톤과 알미론이 투톱을 구성했고 중원에 리치, 기성용, 셸비, 헤이든, 크래프트가 배치됐다. 스리백은 듀메트, 라셀레스, 셰어가 담당했고 골문은 두브라브카가 지켰다.

첫 슈팅은 노리치에서 나왔다. 캔트웰이 부드러운 터닝 후 슈팅을 시도했지만 선방에 막혔다. 전반 7분 푸키도 반박자 빠른 슈팅으로 골문을 노렸지만 살짝 벗어났다. 경기 초반 기세는 노리치가 잡았다. 전반 14분에도 푸키의 슈팅이 나왔지만 두브라브카가 가까스로 막았다. 뉴캐슬은 계속해서 뒷공간을 허용했다.

전반 25분 뉴캐슬이 기회를 잡았다. 측면 크로스를 받은 조엘링톤이 머리로 골문을 노렸지만 밖으로 나갔다. 전반 32분 계속해서 두드리던 노리치가 선제골을 기록했다. 푸키는 높이 떠오른 공을 끝까지 바라보며 강력한 발리 슈팅으로 해결했다. 전반 40분 기성용의 패스를 받은 조엘링톤은 공을 지키지 못했다.

후반 15분 기성용의 예리한 코너킥이 위협적인 슈팅으로 연결됐지만 선방에 막혔다. 후반 17분 노리치가 추가골을 터뜨렸다. 페널티박스 안에서 공을 잡은 푸키가 기습적인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뉴캐슬은 후반 21분 부상인 조엘링톤을 빼고 무토를 투입했다. 또 기성용을 빼고 롱스태프를 투입했다.

그러나 노리치의 추가골이 터졌다. 후반 30분 푸키가 정확한 왼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패배에 가까워진 뉴캐슬은 총공세를 펼치며 만회골을 노렸다. 하지만 노리치는 단단했다. 결국 뉴캐슬은 후반 추가시간 셸비의 만회골을 만들었다. 하지만 브루스 감독의 뉴캐슬은 험난한 시즌을 보낼 것으로 보인다.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