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568643 0962019082454568643 07 0703001 6.0.13-RELEASE 96 스포츠서울 40552661

조정석X윤아 '엑시트', 개봉 25일째 800만 돌파[공식]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남혜연기자]배우 조정석과 임윤아가 올 여름 극장가 흥행의 주인공이 됐다.

영화 ‘엑시트’(이상근 감독)가 개봉 25일째인 24일 8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엑시트’가 여름 개봉작 중 가장 빠른 속도로 800만 관객 고지에 오르며 올 여름 최고 흥행작에 오름과 동시에 개봉 4주차에도 예매율 및 박스오피스 최정상권을 유지하며 변함없는 흥행세를 과시하고 있다.

사실 ‘엑시트’는 개봉 전 한화 및 외화 경쟁작들 대비 약체라는 평도 있었으나, 막상 뚜껑을 열어보니 웃음과 스릴감이 조합된 신선하고 짜임새 있는 스토리와 완성도 높은 연출 덕분에 2019년 여름 시장 최강자로 우뚝 설 수 있었다.

영화의 흥행요인은 무엇일까. ‘엑시트’의 흥행 신바람은 ‘정말 재미있다’는 관객들의 이구동성 호평과 입소문의 힘이 크다. 영화에 대한 뜨거운 호평 릴레이를 입증하듯 개봉 25일이 지난 지금도 CGV골든에그지수는 부동의 97%, 네이버 관람객 평점은 9점 대를 계속 기록 중이다.

‘엑시트’의 흥행 추이는 상반기 흥행 대성공을 거둔 ‘알라딘’과도 닮았다. 개봉 한 달 가까이 높은 점수를 유지하고 있는 관람 후 평점과 쟁쟁한 신규 경쟁작들 사이에서도 박스오피스 상위권을 벗어나지 않는 저력, 개봉 3-4주차에도 예매율 상위권 유지와 역주행을 반복하는 기복 없는 흥행세까지 닮은 행보를 걷고 있다. 무엇보다 온 가족이 부담없이 함께 즐길 수 있다는 이야기적인 매력이 관객들의 선택과 맞아 떨어진 것으로 보인다.

또한 이날 800만 관객 돌파를 축하하며 조정석, 임윤아, 이상근 감독이 참여한 인증샷도 함께 공개했다. 사진 속 밝게 웃고 있는 배우와 감독은 불꽃놀이를 활용해 숫자 800을 그리며 영화처럼 재기발랄한 인증으로 고마움을 전했다. 특히 이 인증 사진은 영화 속 장면과 연관되어 있어 영화를 본 관객이라면 특별함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한편, ‘엑시트’는 유독가스로 뒤덮인 도심을 탈출하는 청년백수 용남과 대학동아리 후배 의주의 기상천외한 용기와 기지를 그린 재난탈출액션 물이다.

whice1@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