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569833 1052019082454569833 05 0507003 6.0.12-HOTFIX 105 엠스플뉴스 4245982

[류현진 중계] 류현진, 3회 솔로포 두 방 허용…3이닝 2실점

글자크기
엠스플뉴스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엠스플뉴스]

류현진(32·LA 다저스)이 3회 피홈런 두 방을 허용했다.

류현진은 24일(한국시간) 다저 스타디움에서 열린 뉴욕 양키스와의 홈 3연전 첫 경기에 선발 출 등판했다. 올 시즌 12승 3패 평균자책 1.64를 기록,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유력후보로 떠오른 류현진은 양키스를 상대로 시즌 13승 사냥에 나섰다.

[3회]

3회엔 큰 것 두 방을 허용했다. 르메이휴는 유격수 땅볼로 돌려세웠으나 저지에게 좌월 솔로포를 허용했다. 실투성 체인지업이 그대로 시즌 13번째 피홈런으로 연결됐다. 후속 토레스는 삼진으로 솎아낸 류현진은 산체스에겐 재차 솔로 홈런을 맞았다. 낮게 깔린 커터를 공략한 산체스의 타격이 빛났다. 이후 류현진은 그레고리우스를 중견수 뜬공으로 잡고 이닝을 마무리했다.

[2회]

탁월한 위기 관리능력을 바탕으로 2회 위기에서 벗어났다. 첫 타자 디디 그레고리우스는 2루수 실책으로 출루시켰고 지오 어셸라에겐 2루타를 맞아 무사 2, 3루 위기에 몰렸다. 그래도 실점은 없었다. 브렛 가드너는 얕은 좌익수 뜬공, 카메론 메이빈을 헛스윙 삼진으로 잡아 한숨을 돌렸다.

타석에 들어선 '투수' 제임스 팩스턴과의 승부에선 3구째 커터가 포수 옆으로 흐르는 아찔한 장면도 연출됐다. 다행히 3루 주자는 움직이지 않았다. 이후 류현진은 6구째 커브로 팩스턴을 루킹 삼진으로 돌려세우며 2회를 마쳤다.

[1회]

1회는 무실점. 첫 타자 D.J. 르메이휴에겐 좌전 안타를 맞고 기분 나쁜 출발을 했다. 하지만 실점은 없었다. 애런 저지에겐 높은 패스트볼을 던져 헛스윙 삼진을 솎았고 글레이버 토레스에겐 바깥쪽 낮은 체인지업을 활용해 연속 삼진을 잡았다. 후속타자 개리 산체스는 2루수 팝플라이로 처리하며 가볍게 이닝을 정리했다.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 엠스플뉴스 & mbcsportsplu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엠스플뉴스 출첵하고 MLB 직관가자!
▶'코리안몬스터' 류현진 영상 모아보기
▶[W] 걸그룹-치어리더 사진 모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