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990980 0032019091554990980 04 0401001 6.0.15-RELEASE 3 연합뉴스 0

파키스탄軍, 동료 시신수습 위해 '백기'…인도군이 영상 공개

글자크기
(자카르타=연합뉴스) 성혜미 특파원 = 파키스탄 군인들이 '백기'를 든 채 동료들의 시신을 수습하는 모습이 담긴 동영상이 공개됐다.

인도군은 14일(현지시간) 파키스탄군의 이러한 행동이 담긴 1분 47초짜리 동영상을 공개했다고 이코노믹타임스 등 현지언론이 보도했다.

연합뉴스

파키스탄군이 '백기' 들고 시신 수습하는 장면
[NDTV]



지난 10일 파키스탄과 인도의 정전 통제선(LoC) 구역에서 파키스탄 군인 세포이 굴람 라솔이 인도군의 총에 사살됐다. 그의 시신을 수습하려다가 또 다른 파키스탄 군인 1명도 사살됐다.

파키스탄군은 이후 수차례 시신 수습을 시도했으나 여의치 않자 13일 '백기'를 들고 목숨을 건 도전에 나섰다. 백기를 확인한 인도군 공격을 하지 않았다.

인도군 소식통들은 "파키스탄의 정전 위반에 대해 보복 사격을 하는 과정에 파키스탄 군인이 사살된 것"이라고 주장했다.

연합뉴스

파키스탄군이 '백기' 들고 시신 수습하는 장면
[NDTV]



파키스탄과 인도는 카슈미르의 정전 통제선 부근에서 몇 달째 총격을 주고받고 있다.

인도군은 파키스탄이 카슈미르라는 분쟁지역에 대한 국제사회의 관심을 유도하는 한편 테러범들이 인도로 잠입할 수 있도록 시선을 분산시키기 위해 총격을 가한다고 주장했다.

반면 파키스탄은 "인도의 총격에 대응 사격만 하고 있다"는 입장이라고 현지 언론들은 전했다.

noano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