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019633 0112019091755019633 02 0201001 6.0.13-RELEASE 11 머니투데이 0 related

대통령 휴양지 '저도' 가볼까...오늘부터 일반인에 시범 개방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오세중 기자]

머니투데이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7월 30일 오후 경남 거제시 저도에서 시민들에게 환영받고 있다. /사진=뉴스1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대통령의 휴가지로 일반인의 출입이 통제됐던 경상남도 거제시 저도가 47년 만에 개방된다.

행정안전부·국방부·해군·경상남도·거제시 등 5개 기관은 저도를 오늘부터 2020년 9월 16일까지 1년 간 시범 개방한다고 16일 밝혔다.

저도 개방은 문재인 대통령 공약사항이다. 문 대통령은 지난 7월 30일 저도 방문 당시 저도를 우선 시범개방하고 관련 시설 등 준비가 갖춰지면 완전히 본격적으로 개방하겠다고 약속했다.

이후 행안부 등 5개 기관은 저도 상생협의체 협의를 통해 저도 개방 준비를 진행해왔으며, 올해 9월부터 우선 1년간 저도를 시범개방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시범 개방은 월요일과 목요일을 제외한 매주 5일간 주간에 이뤄지며, 군 정비기간은 개방기간에서 제외한다.

방문 인원은 1일 최대 600명이며, 1일 방문 횟수는 오전·오후 각 1회, 방문 시간은 1회당 1시간 30분이다.

개방 범위는 산책로, 모래해변, 연리지정원 등이며, 대통령별장과 군사시설은 제외한다.

행정안전부·국방부·해군·경상남도·거제시 등 5개 기관은 시범 개방 시작일인 오늘 거제시 장목면 궁농항에서 저도 개방 협약식을 개최한다.

또, 시범 개방 시작일인 17일에는 거제시 주관으로 궁농항 일원에서 지역주민 등이 참석하는 다양한 행사도 열린다.

기념행사 후에는 첫 번째 공식 방문객 200여명이 유람선을 타고 저도를 방문, 약 1시간 30분 동안 둘러 볼 예정이다.

저도 방문을 희망하는 경우 최소 방문 2일 전에 저도를 운항하는 유람선사에 전화(055-636-7033, 055-636-3002), 방문 또는 인터넷(http://jeodo.co.kr)으로 신청하면 된다.

행정안전부 등 5개 기관은 시범 개방 기간 종료 후, 운영 성과 등을 분석‧평가한 후 전면 개방을 단계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오세중 기자 danoh@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