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052496 0032019091855052496 03 0302001 6.0.15-RELEASE 3 연합뉴스 0 related

은성수 "안심대출 서민형 맞다…'난 왜 안깎아주냐'하면 곤란"

글자크기

"금감원서 DLF 불완전판매 조사중…공정한 분쟁조정 기대"

연합뉴스

소재ㆍ부품ㆍ장비 기업 만난 은성수 금융위원장
(안성=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박용주 성서호 기자 =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안심전환대출은 '서민형'이 맞다고 강조했다.

안심대출이 부자들의 재테크 수단이 되고 있다는 문제 제기에 대한 답변이다.

은 위원장은 18일 오전 서울 강남구 디캠프에서 열린 핀테크 스케일업(scale-up) 현장간담회에서 기자들을 만나 이같이 말했다.

은 위원장은 주택가격을 시가 9억원 이하로 설정한 안심대출을 서민형으로 볼 수 있냐는 질문에 "(주택가격) 9억원은 (안심대출 지원 대상 중) 상한선"이라면서 "지원 대상이 100만명쯤 된다고 생각하는데 9억원 주택을 갖고 대출을 받는 사람이 몇 명이나 되겠냐"고 반문했다.

그는 "우리(정부)는 아래(저가주택)서부터 쭉 올라와 지원한다는 개념이므로 서민형이라고 한 것"이라면서 "지금 2만4천명이 신청했는데 평균 대환금액이 1억원 정도 되는 것을 보면 서민이라고 볼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여러분이 보면 아니라고 할 수도 있지만 저도 마음속으로 서민이라고 생각한다"고 부연했다.

형평성 논란에 대해선 조금만 인내해달라고 요청했다.

그는 "세금을 깎아주면 해당 안 되는 분들은 왜 나는 안 깎아주냐고 하는데 그렇게 접근하기 시작하면 정부가 할 수 있는 게 하나도 없다"면서 "목표한 부분에 맞춰서 하고 그 부분에서 여유가 생기면 또 다른 부분을 대상으로 정책을 할 수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안심대출은 변동금리가 시장불안 요인이 되니 변동금리를 고정금리로 바꿔주는 것"이라고 규정했다.

19일 기점으로 속속 만기가 도래하는 해외금리 연계형 파생결합펀드(DLF) 손실에 대해선 좀 더 기다려보자는 입장이었다.

은 위원장은 "금융감독원이 불완전 판매 여부와 다른 시스템적 요인 등을 일제히 조사하고 있으니 전반적인 부분을 보고 이야기를 하는 것이 좋겠다"면서 "개별적으로는 금감원이 공정한 분쟁 조정을 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19일 윤석헌 금감원장과 첫 단독회동에 대해선 "다음에 얘기하자"며 말을 아꼈다.

spee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