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126040 0092019092155126040 05 0509001 6.0.20-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69047516000 1569047534000

세계 최정상의 골프 여제들 추억의 사진 한컷

글자크기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양양=뉴시스】김경목 기자 =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레전드들과 현역 선수들이 21일 오후 강원 양양군 설해원 골든비치에서 설해원 셀리턴 레전드 매치를 벌이고 설해온천 레스토랑에 마련된 기자회견장에서 추억을 남기고 있다.

앞줄 왼쪽부터 박성현, 아니카 소렌스탐, 로레나 오초아, 뒷줄 오른쪽부터 이민지, 줄리 잉스터, 렉시 톰슨, 아리아 주타누간.

첫날 경기는 LPGA 레전드 선수와 현역 선수가 2인 1조를 이뤄 플레이를 하는 포섬 스트로크 매치로 진행됐다. 둘째날 경기는 스킨스 게임이 진행된다. 현역 선수 4명이 플레이하는 홀에는 상금이 걸려 있다. 상금은 홀별 최저 스코어를 적어낸 선수의 이름으로 강원도 산불 이재민 돕기에 기부된다. 2019.09.21.

photo31@newsis.com

[사진 영상 제보받습니다] 공감언론 뉴시스가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사진 또는 영상을 뉴시스 사진영상부(n-photo@newsis.com, 02-721-7470)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