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128251 0722019092155128251 02 0201001 6.0.14-RELEASE 72 JTBC 0 related

"강아지 구충제로 암 치료" 검증 안 된 유튜브에…품절 사태

글자크기


[앵커]

최근 동물병원과 약국에 특정 강아지 구충제를 찾는 문의가 늘면서 일부에서는 품절 사태까지 벌어지고 있습니다. 말기암 환자가 이 약을 먹고 나았다는 유튜브 영상 때문이라고 하는데,

어떻게 된 일인지 최하은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이번달 초 한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영상입니다.

미국의 한 폐암 말기 환자가 강아지 구충제를 먹은 뒤 완치됐다고 주장하는 내용입니다.

암 환자 커뮤니티와 소셜미디어를 통해 이 영상이 빠르게 퍼지면서 해당 제품을 찾는 사람도 늘었습니다.

[지금 다 품절이고요. 예약하신 건 아니시죠? 도매상 이런데도 다 품절이어서, 들어오는 게 한계가 있어요.]

펜벤다졸 성분이 들어간 구충제는 개와 고양이가 먹는 약으로 사람을 대상으로는 검증되지 않았습니다.

[김응철/수의사 : 일단 (처방을) 거절을 하고 있어요. 이 약은 동물 전용으로 개발된 약이고, 사람에 대한 데이터가 없기 때문에… ]

전문가들은 긍정적인 효과를 본 사례를 연구할 필요는 있지만 임상을 거치지 않은 약을 복용하는 것은 위험하다고 조언합니다.

[이대호/서울아산병원 종양내과 교수 : 구충제가 동물이나 세포실험 상에서 효과 있다는 건 몇십 년 됐어요. 다만 사람한테 적용했을 때 효과가 있을 거냐 이건 다른 이슈예요.]

또 간과 신장을 해치는 부작용을 낳을 수 있다고 말합니다.

[이대호/서울아산병원 종양내과 교수 : 환자분들의 그 마음은 이해가 가요. 약이라는 건 항상 독이라는 부분이 같이 있기 때문에 그걸 고려하지 않고 쓰시는 건, 전 반대해요.]

대한약사회는 전국 약국에 펜벤다졸 관련 약품 판매 시 구매자에게 반드시 용도를 확인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최하은 기자 , 정상원, 신동환, 김동훈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