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678654 0232019101755678654 01 0104001 6.0.19-RELEASE 23 아시아경제 53204111 false true false false 1571311791000 1571311801000 related

[2019 국감] 윤석열 "검찰 권한 분산 위해 다양한 기관 만들어야"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윤석열 검찰총장이 17일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에서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대검찰청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의원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김현민 기자 kimhyun8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윤석열 검찰총장은 정치권과 시민사회 등에서 주장하는 검찰개혁과 관련해 수사·소추기관 등 다양한 기관을 만들어 "검찰의 권한을 분산하는 것을 동의한다"고 말했다.


윤 총장은 17일 서울 서초동 대검찰청 청사에서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자유한국당 이은재 의원이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를 설치하는 가장 큰 이유가 무엇이라고 생각하느냐고 묻자 "수사기관 사이의 견제를 이루는 게 중요하다"며 이 같은 견해를 밝혔다.


그는 "공수처만이 아니라 마약수사청, 금융수사청, 미국 법무부에 있는 여러 부서처럼 다양한 수사·소추기관 등을 많이 만들 수 있다"며 "검찰은 경찰 송치사건이나 전문화한 수사·소추 기관에 종사하는 사람들의 비리를 수사하거나 하는 식으로 상호 견제할 수 있는 형사사법 집행기관들이 있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공수처도 그런 차원에서 결국 공직 비리를 여러 군데에서 (수사)하면서 서로 견제도 할 수 있고 더 많은 수사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