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681829 0432019101855681829 04 0401001 6.0.16-HOTFIX 43 SBS 0

전자담배업체 쥴 "과일향 전자담배 판매 즉시 중단"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자담배 업체 '쥴'(Juul)이 과일향 전자담배의 판매를 중단했다고 CNBC가 보도했습니다.

쥴은 인기 많은 과일향 전자담배의 판매를 즉각 중단한다고 발표했지만, 민트와 멘솔, 담배향 전자담배는 계속 판매합니다.

이 회사는 "식품의약청(FDA)의 향 관련 지침이 나오기 전 정책과 사업 관행을 계속해서 검토할 것"이라며 "아직 최종 결정은 내리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트럼프 행정부가 모든 가향(flavored) 전자담배를 시장에서 퇴출하는 조치를 내릴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나온 것입니다.

쥴은 앞서 지난해 FDA의 압력으로 소매점에서 가향 전자담배 판매를 중단한 바 있습니다.

이에 따라 소비자들은 연령 제한이 있는 웹사이트에서만 이런 가향 제품을 살 수 있었습니다.

트럼프 행정부는 담배향 전자담배를 제외한 모든 가향 전자담배의 판매 중단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판매 중단 대상에는 크림·망고·과일·오이향뿐 아니라 민트·멘솔향도 포함될 예정입니다.

쥴은 "향 지침 초안과 관련해 정부에 로비를 삼가고 있으며 최종 정책이 시행되면 이를 전적으로 지지하고 준수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전자담배 흡연에 따른 폐질환으로 사망하는 사람들이 나오고 10대들 사이에서 전자담배 흡연이 급속히 유행하자 트럼프 행정부는 지난달 모든 가향 전자담배를 시장에서 퇴출하는 방안을 준비 중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류희준 기자(yoohj@sbs.co.kr)

▶ [SBS D포럼] 10.31 DDP : 참가신청 바로가기
▶ [카타르월드컵 예선] 대한민국 : 북한 경기 결과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