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682666 0432019101855682666 05 0501001 6.0.18-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71350687000 1571362574000

'살인 태클 · 욕설 난무' 일촉즉발 北 원정 영상 공개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앵커>

어제(17일) 이 시각에 평양에서 돌아온 우리 축구대표팀 소식 전해드리면서 다치지 않고 돌아온 것만으로도 큰 수확이라는 주장 손흥민 선수 인터뷰 전해드렸죠, 얼마나 거친 경기였길래 저런 이야기를 할까 궁금해하신 분들 많았을텐데 대한축구협회가 제공한 하이라이트 영상 일부를 함께 보시겠습니다.

이정찬 기자입니다.

<기자>

북한이 제공한 화면은 선수를 제대로 알아 보기 힘들 정도로 상태가 좋지 않았지만 현장 분위기는 생생히 느낄 수 있었습니다.

남북 선수들은 전반 6분 만에 거칠게 충돌했습니다.

공중볼을 다투던 나상호가 상대를 밀쳤고, 이에 흥분한 북한 선수가 황인범의 얼굴을 가격하면서 양 팀 선수들이 뒤엉켰습니다.

관중석이 텅 빈 경기장에서 북한 선수들의 기합 같은 고함이 끊임없이 울려 퍼지며 위협적인 분위기가 이어졌습니다.

다소 위축된 우리 선수들은 전반 단 1개의 유효슈팅도 기록하지 못했고, 주장 손흥민도 집중 견제를 받으며 여러 차례 쓰러졌습니다.

후반에는 우리의 공격력이 조금씩 살아났습니다.

후반 26분 황희찬과 김문환이 연이어 슈팅을 날렸지만 골키퍼에 모두 막힌 이 장면이 가장 큰 아쉬움을 남겼고 결국 득점 없이 비겼습니다.

[손흥민/축구대표팀 주장 : 선수들이 다치지 않고 돌아온 것만으로도 저는 정말 너무나 큰 수확이라고 생각할 정도로 경기가 많이 거칠었고요. (북한 선수들의) 심한 욕설도 많이 나왔던 것 같습니다.]

영상 상태가 좋지 않아 녹화 중계는 무산됐지만 협회가 주요 장면을 홈페이지에 공개하며 험난했던 남북 대결은 우여곡절 끝에 베일을 벗었습니다.

※ 저작권 관계로 서비스하지 않는 영상입니다.
이정찬 기자(jaycee@sbs.co.kr)

▶ [SBS D포럼] 10.31 DDP : 참가신청 바로가기
▶ [카타르월드컵 예선] 대한민국 : 북한 경기 결과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