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749901 1022019102255749901 05 0506003 6.0.16-HOTFIX 102 인터풋볼 34413990

[오피셜] 손흥민, '발롱도르' 최종후보 30인 포함!...월드베스트 이은 '쾌거'

글자크기
인터풋볼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신명기 기자= 손흥민(27, 토트넘)이 세계 최고의 축구선수에게 수여하는 발롱도르 최종후보 30인에 포함됐다. 버질 반 다이크 등 유력한 후보들과 이름을 나란히 하게 됐다.

프랑스 축구전문매체인 '프랑스풋볼'은 22일(한국시간) 공식 채널을 통해 2019 발롱도르 수상 최종후보 30인 명단을 공개했다. 수상자는 오는 12월 2일 발롱도르 시상식에서 공개된다.

가장 큰 관심사는 역시 손흥민이 최종 후보에 오를 수 있는지 여부였다. 지난 시즌 토트넘이 챔피언스리그 결승전까지 진출하는 데 혁혁한 공을 세웠던 손흥민이다. 2018-19시즌 리그 12골 7도움, 챔피언스리그 4골 1도움 등 총 20골 10도움으로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를 대표하는 스타 선수 중 한 명이 됐다. 이번 시즌 역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토트넘에서 분전하고 있다. 이에 아시아 선수로는 최초로 2019 국제축구연맹(FIFA)-FIFpro 월드베스트 최종 후보 55인에 포함되기도 했다.

인터풋볼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손흥민은 결국 발롱도르 최종 후보에도 포함됐다. 손흥민은 최종 명단에도 이름을 올리며 유럽에서 뛰고 있는 최고의 선수들과 어깨를 나란히 할 수 있게 됐다. 유력 수상후보까지는 아니더라도 최종후보에 이름을 올린 것만 하더라도 대단한 일이라고 볼 수 있다.

지난해에는 '메날두 시대'가 종식됐던 것이 화제였다. 챔피언스리그 우승과 월드컵 준우승이라는 업적을 이뤄낸 루카 모드리치가 발롱도르 수상자로 호명됐다. 당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는 2위, 메시는 5위를 기록한 바 있다. 올해는 리버풀의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이끈 반 다이크가 유력한 수상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2019 발롱도르 수상자는 오는 12월 2일 발표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번 2019 발롱도르 수상 후보는 5명씩 나눠서 발표하고 있으며 현재 남자 부문은 30명의 후보가 모두 공개됐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2019 발롱도르 후보 30인(발표 진행 중)

골키퍼: 위고 요리스(토트넘), 마크-안드레 테어 슈테겐(바르셀로나), 알리송 베커(리버풀)

수비수: 버질 반 다이크, 트렌트 알렉산더-아놀드(이상 리버풀), 마타이스 데 리흐트(유벤투스), 마르퀴뉴스(파리 생제르맹)

미드필더: 프렌키 데 용(바르셀로나), 도니 판 더 빅(아약스), 조르지니오 바이날둠(리버풀), 베르나르두 실바, 케빈 더 브라위더, 리야드 마레즈(맨체스터 시티)

공격수: 손흥민(토트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 카림 벤제마, 에당 아자르(레알 마드리드), 세르히오 아구에로, 라힘 스털링(맨체스터 시티), 사디오 마네, 로베르토 피르미누, 모하메드 살라(이상 리버풀), 두산 타디치(아약스), 킬리안 음바페(PSG), 피에르-에메릭 오바메양(아스널),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바이에른 뮌헨), 리오넬 메시, 앙트완 그리즈만(바르셀로나)

사진= 프랑스 풋볼, 게티이미지, FIFpro 월드베스트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