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808015 0292019102455808015 06 0602001 6.0.16-HOTFIX 29 OSEN 0 related

까불이 희생자=손담비, 공효진은 '왜' 실종됐나[Oh!쎈 리뷰]

글자크기
OSEN

[OSEN=김수형 기자] '동백꽃 필 무렵'에서 강하늘이 신분증 주인인 최고은의 정체가 손담비임을 알리면서 까불이 희생자는 손담비로 드러났다. 공효진의 실종까지 언급되어 더욱 궁금증을 남겼다.

23일 방송된 KBS2TV 수목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연출 차영훈, 극본 임상춘)'에서 여전히 진실은 미궁으로 빠지고 있는 모습이 그려졌다.

용식(강하늘 분)은 CCTV를 확인했다. 플랜카드에서 이상한 점도 발견, 바로 사건일 보다 2년이나 앞선 플랜카드를 이상한 점이라 꼽았다. 이어 로드뷰에서 CCTV가 중간에 생겨났다며 변소장에게 전했다.
변소장은 갑자기 용식에게 총을 건네더니 "앞으로 항시 총을 챙기고 다녀라, 까불이를 만나면 꼭 총을 쏴라, 손이나 발로 뭘 하려하지 마라"면서 다급하게 당부했다.

용식은 동네사람들에게 까불이 유력 용의자로 규태가 의심간다고 했으나 동네사람들은 규태는 절대 사람죽일 사람이 아니라고 했다.용식은 "대체 누가 까불이냐"며 더욱 답답해졌다. 이때, 동네사람들은 CCTV 속에서 창문이 박스로 가려져있다고 했다. 밖에서 안을 못 보게하는 것이란 말에 용식은 궁금해졌다. 한 주민은 "거기 학원 아니다, 매일 닫혀있었다"고 말해 용식을 더욱 혼란스럽게 했다.

OSEN

손가락이 간지러웠던 용식은 병원을 찾았고 의사로부터 농약 알러지일 가능성을 들었다. 용식은 "내가 안 만진 걸 만졌나"라며 바로 고양이 사료를 떠올렸다. 고양이가 없는 동네에서 누군가 성실히 고양이 밥을 채워놓고 있는 상황을 다시 한번 떠올렸다.

규태(오정세 분)는 동백을 찾아가 전세금 동결 조건으로 향미를 내쫓으라고 했다. 동백은 향미와 무조건 함께 갈 것이라 했고, 규태는 동백에게 "걔 조심해라"는 말을 남기며 경고했다.

동백은 규태가 향미를 조심하라고 했던 말을 떠올렸다. 돈 냄새를 잘 맡는다고 했었고, 동백은 그런 향미를 의심하고 싶지 않은 마음에 돈을 확인하지 않았다. 동백은 "향미는 그런 얘가 아니다"며 끝까지 향미를 믿었다.

OSEN

자영(엄혜란 분)은 까멜리아 앞에서 향미를 발견했고, 향미를 따로 불러냈다. 두 사람은 아무말 없이 서로를 간보기 시작했다. 자영은 향미에게 자신이 모든 걸 알고 있다고 전했고, 위협했다. 자영은 "우리 다같이 해피엔딩을 보자"면서 규태를 불러냈다. 자영의 연락을 받고 온 규태는 향미와 함께 있는 것을 보곤 당황했다.

자영은 향미에게 규태를 넘겨줄 것이라 했고, 향미는 당황했다. 향미는 직감적으로 자영을 건드리면 안 되는 존재임을 알아채곤 불안감에 떨었다. 향미는 누군가에게 전화를 걸어 "내가 돈 들어올 구멍이 어디있냐"며 하소연했다. 그러면서 향미는 동백의 돈이 들어있는 박스 앞에서 고민했다.

향미는 2년 전 처음 까멜리아에 왔던 때를 떠올렸다. 같이 밥 먹자며 자신을 챙겨줬던 동백에게 처음 따뜻한 정을 느꼈던 향미였다. 향미는 돈봉투를 다시 내려놨고, 이때 자신을 쫓아다녔던 낙후를 보곤 당황했다. 자신이 있는 곳을 찾아낸 낙후에게 겁을 먹었고, 낙후는 향미에게 계속해서 막말을 퍼부었다. 낙후는 계속해서 돈을 요구하며 향미를 데려가려 했고 향미는 계속해서 협박을 당했다.

OSEN

이를 동백이 모두 엿듣고 있었다. 동백이 가까이 다가갔고, 낙후는 그런 동백을 노려봤다. 동백은 "향미 신변에 무슨 일 생기면 당신부터 신고할 것"이라며 도발했고, 향미 어깨를 만지작 거리는 낙후에게 "좋은 말로할 때 꺼져라"고 경고했다. 향미는 그동안 자신을 지켜주던 사람이 없던 자신을 지켜준 동백에게 감동했다.

하지만 낙후는 향미를 끌고나왔다. 이를 용식이 문 앞에서 목격, 동백이 그런 낙후의 머리를 가격하며 "사람 다 성격있다"분노를 폭발했다.이때, 용식은 동백이 뒤에서 고양이 사료를 들고 지나가던 남성을 발견, 바로 흥식(이규성 분)이었고 용식은 충격을 받았다.

OSEN

무엇보다 첫 장면에서 용식(강하늘 분)은 '최고은'이란 신분증만 남긴 사체를 목격한 후 충격에 빠졌다.용식은 "5년만에 돌아온 까불이가 향미씨를 죽였다"면서 향미(손담비 분)가 까불이에게 희생됐다고 했다.

변소장(전배수 분)은 "동백이도 사라졌다"면서 걱정, 용식은 "동백씨 살아있어, 까북이가 동백씨 보라고 이 판을 벌였는데 죽이지 않았을 것"이라면서 "향미를 동백이 겁주려 죽이지 않았을 것, 그냥 죽인건지 죽여야할 이유가 있었는지는 몰라, 향미씨가 뭘 좀 봤다고 했다"며 의문을 품었다.

OSEN

이후 향미가 까멜리아 앞에서 까불이를 마주쳤고, 까불이에게 자신이 묵을 수 있는 방을 부탁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까불이를 따라 집으로 들어간 향미가 무언가를 발견했고, 깜짝 놀라는 모습이 그려졌다. 향미가 까불이의 손에서 희생된 사실이 확실해진 가운데 동백이는 왜 실종이 된 것인지 점점 미궁 속으로 빠지고 있다.

한편, ' 동백꽃 필 무렵'은 편견에 갇힌 맹수 동백을 깨우는, 촌므파탈 황용식이의 폭격형 로맨스 "사랑하면 다 돼!" 이들을 둘러싼 생활밀착형 치정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다.
/ssu0818@osen.co.kr

[사진] '동백꽃 필 무렵' 방송화면 캡쳐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