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200711 0112019111156200711 03 0304001 6.0.19-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73465794000 1573465927000 related

아시아나 새 주인 12일 발표…HDC·미래에셋 컨소시엄 유력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기성훈 기자, 변휘 기자] [금호산업, 12일 이사회 개최…국토교통부, 인수후보적격성 심사결과 진행 중]

머니투데이


국내 2위 대형항공사인 아시아나항공의 새 주인이 12일 결정될 전망이다.

11일 재계와 금융권에 따르면 아시아나항공 매각 주체인 금호산업은 이날 사외이사진에 매각 문제를 논의할 이사회가 12일 열린다고 통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에서는 우선협상대상자로 HDC현대산업개발-미래에셋 컨소시엄이 낙점된 것으로 보고 있다.

지난 7일 진행된 매각 본입찰엔 △HDC 컨소시엄 △애경(제주항공)-스톤브릿지 컨소시엄 △KCGI-뱅커스트릿 컨소시엄이 서류를 냈다. HDC 컨소시엄은 2조5000억원 가량을 써냈다. 1조 중후반대를 적어낸 것으로 알려진 제주항공-스톤브릿지 컨소시엄보다 크게 앞선 가격이다.

이번 매각 대상은 금호산업이 보유한 아시아나항공 주식 6868만8063주(지분율 31%·구주)와 아시아나항공이 발행하는 보통주식(신주)이다. 아시아나항공과 에어부산, 에어서울, 아시아나IDT 등 아시아나항공 자회사 전체가 포함된다.

산은과 매각 주간사 크레디트스위스(CS)증권은 본입찰 직후 컨소시엄 3곳에 대한 적격성 심사를 국토교통부에 신청했다. 국토부는 컨소시엄 3곳에 대해 항공운송면허 발급에 필요한 결격사유가 없는지 살펴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아시아나항공 매각 관련 우선협상대상자가 발표되면 협상을 거쳐 다음달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하고, 이르면 연내에 매각이 완료된다.

기성훈 기자 ki0301@mt.co.kr, 변휘 기자 hynews@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