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249136 0032019111356249136 08 0801001 6.0.18-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3629252000 1573629276000

"도난분실 휴대폰 '국제블랙리스트' 등록…해외 불법사용 차단"

글자크기

정보통신진흥협회-세계이통사업자협회, 부정사용 차단 MOU 체결

연합뉴스

GSMA-KAIT 위케어 캠페인
[KAIT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윤주 기자 = 앞으로 국내에서 도난 또는 분실된 휴대전화의 단말기 고유식별번호(IMEI)가 국제 블랙리스트에 등록돼 다른 나라에서 사용하는 게 차단된다.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KAIT)는 13일 국내 이동통신 3사와 함께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와 분실·도난 휴대전화 부정사용 차단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KAIT가 운영하는 국내 IMEI통합관리센터는 협약에 따라 국내 단말기 고유식별번호를 GSMA의 IMEI DB센터와 연결, 국내 이동통신 3사에 접수된 도난 및 분실 휴대전화 정보를 즉각 공유해 해당 기기가 국내외에서 불법적으로 사용되는 것을 차단할 수 있게 됐다.

GSMA는 IMEI DB센터를 통해 세계 42개국 125개 통신사와 IMEI 블랙리스트를 공유, 불법 사용을 차단하는 '위케어'(We Care) 프로그램을 시행하고 있다.

양환정 KAIT 부회장은 "아시아 국가 최초로 한국이 GSMA 위케어 프로그램에 참여해 분실·도난 단말기의 해외 불법 사용을 차단할 수 있게 된 점은 매우 뜻깊은 일"이라며 "앞으로 더 많은 국가와 통신사가 참여해 분실·도난 단말기의 유통과 사용이 근절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jung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