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255942 1052019111356255942 05 0507003 6.0.18-RELEASE 105 엠스플뉴스 4245982 true true false false 1573650003000 1573650006000

[인포그래픽] 'CY 최종후보' 류현진 제치고 코빈? 기준 모호한 워렌 스판상

글자크기
엠스플뉴스

류현진-코빈-커쇼 주요 기록 비교(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엠스플뉴스]

류현진(32)이 메이저리그 최고 좌완 투수에게 주어지는 워렌 스판상 수상에 실패했습니다. 2019 워렌 스판상의 주인공은 워싱턴의 패트릭 코빈. 코빈은 월드시리즈 우승에 더해 워렌 스판상까지 수상하는 겹경사를 맞았습니다.

워렌 스판상은 메이저리그 좌완 최다승인 363승을 거둔 워렌 스판의 이름을 따 지난 1999년 제정된 상입니다. 이닝이나 세이버메트릭스 지표를 떠나 다승, 탈삼진, 평균자책점 오직 세 가지 지표를 토대로 수상자를 선정합니다.

코빈은 류현진에 비해 다승은 동률, 평균자책점은 크게 뒤졌으나 탈삼진 능력에서 우위를 보였습니다. 류현진은 양대 리그 사이영상 최종후보 6인 중 유일한 좌완투수였지만 최고 좌완의 영예를 누릴 수는 없었습니다.



세 가지 지표만을 두고 선정한다기에는 다소 기준이 모호합니다. 클레이튼 커쇼가 다승과 평균자책점 두 가지 부문에서 모두 코빈에 앞서는 기록을 올렸기 때문인데요. 이번 인포그래픽에서는 류현진과 코빈, 커쇼의 주요 클래식 지표에 대해 조명해봤습니다.

글/그래픽 : 도상현 기자 shdo@mbcplus.com

ⓒ 엠스플뉴스 & mbcsportsplu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광현, ML 진출하면 기쿠치 보단 잘할 것(?!)
▶이만수의 라오스 대표팀, 광주일고와 대결?
▶[W] 걸그룹-치어리더 사진 모아보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