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263138 0512019111456263138 02 0213004 6.0.18-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73691987000 1573692108000 related

딸 손 못놓던 아버지, 딸 뒷모습 보며 끝내 '눈물’

글자크기

[2020수능]인천 시험장 수험생보다 더 긴장한 부모들 많아

뉴스1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치러진 14일 오전 인천 연수구 동춘1동 연수여자고등학교 앞에서 학부모가 수험장을 바라보며 기도하고 있다. 2019.11.14/뉴스1 © News1 정진욱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천=뉴스1) 박아론 기자 = "딸! 긴장하지 말고 잘보고 와."

14일 오전 7시께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제22시험장 연수여고 정문 앞에는 수험생 자녀를 격려하려는 학부모들의 발걸음이 이어졌다.

수험생보다 더 긴장된 듯한 모습으로 시험장 문턱에 선 학부모들은 마지막 순간까지 자녀들을 응원하며 무사히 시험을 치르기를 기도했다.

수험생 딸의 손을 꼭 붙잡고 나타난 아버지는 시험장 앞까지 그 손을 놓지 못했다. 마지막까지 웃음으로 딸을 응원한 아버지는 시험장을 떠나지 못하고 끝까지 그 뒷모습을 지키다가, 딸이 시야에서 벗어나고서야 눈시울을 붉혔다.

이윤성씨는 "딸이 재수를 해서 이번이 2번째로 수험장을 찾는 것인데, 더 긴장되는 것 같다"며 "후회없이 노력한 만큼 시험을 잘 치렀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딸 그간 고생 많았는데, 누구보다 응원하고 사랑한다는 말을 해주고 싶다"고 전했다.

수험생인 첫째 딸 배웅을 위해 처음 시험장을 방문한 이세영씨는 딸이 시험장을 들어가자마자, 참았던 눈물을 왈칵 터트렸다.

이씨는 "사진학과를 희망하는데, 실기 등 준비할 게 많아 지난 1년간 고생이 많았다"며 "그 날들이 떠올라서인지, 눈물이 자꾸 나는 것 같은데, 우리 딸이 무사히 시험을 잘 치렀으면 하는 마음 뿐"이라고 전했다.

뉴스1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치러진 14일 오전 인천 연수구 동춘1동 연수여자고등학교 앞에서 학생들이 수험생을 응원하고 있다. 2019.11.14/뉴스 © News1 정진욱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른 아침부터 수험생을 응원하려는 응원행렬도 빠지지 않았다.

'꽃길만 가즈아~', '수능 대박나세요' 등 이색 문구가 적힌 피켓을 준비해 열띤 환호로 수험생을 맞이하는 학교가 있는 가하면, 초콜릿, 따뜻한 차를 준비해 얼어붙은 수험생들의 마음을 풀어주려는 학교들도 보였다.

유지영, 홍연주 인천여고 1학년 학생들은 또래 3명과 함께 비타민 음료와 응원 피켓을 들고 응원전에 합류했다.

유양은 "매년 선배들 응원에 나서는 게 전통"이라며 "올해도 각 학교마다 학생, 선생님들이 나가 수험생 응원에 나섰다"고 말했다.

유양은 "2년 후 시험을 치러야 하는데, 오늘 보니 벌써 실감이 난다"며 "선배들이 시험을 잘 치러 원하는 바를 다 이뤘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도성훈 인천시교육감도 마지막 순간까지 학생들과 함께했다.

최경숙 옥련여고 교사는 "올해 시험이 어렵게 출제될 것으로 예상되는데, 학생들이 도중에 포기하지 말고 끝까지 시험을 치르길 바란다"며 "긴장하지 말고 최선을 다했으면 한다"고 전했다.

뉴스1

도성훈 인천교육감이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치러진 14일 오전 인천 연수구 동춘1동 연수여자고등학교 앞에서 수험생을 응원하고 있다. 2019.11.14/뉴스1 © News1 정진욱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올해 인천 지역은 총 2만7726명(재학생 2만717명, 졸업생 6348명, 검정고시 응시자 661명)이 수능 시험에 응시해 49개 시험장에서 시험을 치른다.

수험생은 시험당일 오전 8시10분까지 해당 고사장에 입실해야 한다. 시험은 오전 8시40분에 1교시 국어를 시작으로, 2교시 수학, 3교시 영어, 4교시 한국사‧탐구, 5교시 제2외국어‧한문 영역을 보게 된다. 오후 5시40분에 모두 끝난다.

청각, 지체, 뇌병변 운동장애 학생 등 특별관리대상자 22명은 인천남고등학교에서 시험을 치른다. 뇌병변 등 운동장애 학생은 일반 학생의 1.5배~1.7배의 시험시간이 주어진다.
aron0317@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