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267182 0032019111456267182 03 0304001 6.0.19-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3696805000 1573696846000 related

일본차 10월 판매 58% 감소 '역주행' 계속…벤츠는 '신기록'

글자크기

일본 브랜드 8·9월보다는 늘어 "대대적 할인이벤트 등 영향"

생산·내수·수출 '트리플 부진'…팰리세이드 생산은 65% 급증

연합뉴스

자동차 생산·내수·수출 '트리플 부진'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일본 정부의 수출 규제 여파가 이어지면서 지난달 일본 브랜드 차량의 국내 판매가 또다시 '반토막'이 난 반면 독일차 판매는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브랜드의 경우 현대차 팰리세이드의 생산이 급증하고 기아차 K7과 모하비 등 신차 판매가 큰 폭으로 늘었으나 전반적으로는 생산과 내수, 수출이 모두 1년 전보다 줄어들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달 국내 자동차 산업 실적을 분석한 결과 지난해 같은 달에 비해 생산은 7.9%, 내수는 2.1%, 수출은 10.2% 각각 감소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4일 밝혔다.

생산은 올해 월평균(32만6천670대)보다는 많은 35만1천409대에 달했으나 지난해 10월 한국지엠(GM)의 생산라인 정비 등에 따른 생산 급증의 기저효과가 반영된 것으로 분석됐다.

현대차 팰리세이드가 노사 협의를 통해 본격 증산 체제에 돌입하면서 전달보다 64.8%나 늘어난 1만2천266대 생산됐으나 기아차 모닝(-18.1%)은 경차 수요 감소로, K5(-23.8%)는 신차 대기 수요 증가로 '동반 부진'을 보였다.

내수는 국산차가 1년 전보다 3.9% 줄어든 반면 수입차는 8.7% 증가하면서 전체적으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2.1% 감소한 15만7천461대로 집계됐다.

국산차 가운데서는 K7과 모하비 등 신차 출시 효과를 톡톡히 누린 기아차가 지난해 같은 달보다 2.3% 늘었으나 현대차(-2.1%), 한국GM(-22.7%), 쌍용차(-20.2%), 르노삼성(-4.7%) 등은 모두 감소했다.

수입차는 일본 브랜드가 1천977대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58.4%나 줄었다. 일본 정부의 수입 규제가 발표됐던 7월(-17.2%)을 시작으로 8월(-56.9%), 9월(-59.8%)에 이어 부진이 계속됐다.

그러나 8월(1천398대)과 9월(1천103대)에 비해서는 비교적 큰 폭으로 늘어나면서 회복 국면으로 접어드는 게 아니냐는 분석도 나왔다. 이는 대대적인 할인 이벤트 등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추정됐다.

벤츠는 26.0% 증가한 8천25대를 팔며 월 최대 판매량을 기록했고, BMW와 아우디도 각각 93.4%와 533.2%나 증가하는 등 독일차의 선전이 두드러졌다.

연합뉴스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QC 소개하는 마크 레인 부사장
(서울=연합뉴스) 류효림 기자 = 마크 레인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품&마케팅 부문 부사장이 22일 서울 신사동 메르세데스-벤츠 'EQ-퓨처' 전시관에서 열린 개관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QC 차량을 소개하고 있다. 2019.10.22



이밖에 지난달 수출은 글로벌 자동차 수요 위축의 영향으로 10.2% 줄어든 2만8천714대에 그쳤다.

그러나 금액 기준으로는 2.3% 감소하는 데 그쳐 스포츠유틸리티차(SUV)와 친환경차의 호조를 반영했다. 올들어 지난달까지 누적 수출액은 353억8천만달러로, 1년 전보다 6.7% 늘었다.

지역별로는 지난달 북미(7.0%)와 중동(5.4%), 오세아니아(5.9%)에 대한 수출은 늘었으나 나머지 지역은 모두 줄었다.

한편, 친환경차는 내수가 11.6% 줄어든 1만1천799대에 그쳤으나 수출은 2만3천555대로 8.2%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내수의 경우 국산 브랜드는 13.6% 늘어난 반면 렉서스, 도요타 등 일본 브랜드의 부진으로 인해 수입 브랜드가 73.1%나 감소한 게 영향이 컸다. 수소차는 608대 팔려 지난해 같은 달의 4.8배에 달했다.

자동차부품의 수출은 유로존 경기둔화와 미중 무역분쟁 장기화, 세계 자동차 수요·생산 감소 등의 영향으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6.3% 감소한 20억1천달러를 기록했다.

[표] 10월 국내 자동차산업 총괄표

연합뉴스


※ 자료 출처 = 한국자동차산업협회, 한국수입자동차협회

huma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