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269891 0362019111456269891 06 0603001 6.0.18-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73700640000 1573700843000 popular

빅히트 측, BTS 사칭 사기에 “위조 계약서…범죄에 법적 조치” [공식]

글자크기
한국일보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방탄소년단 사칭 사기 사건에 관한 입장을 밝혔다. 빅히트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방탄소년단 측이 사칭 사기 사건에 대한 공식입장을 밝혔다.

13일 더팩트는 방탄소년단의 해외 공연을 사칭한 수십억 원대 투자 사기가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국내 연예기획사 관계자들이 방탄소년단의 해외 인기를 이용해 투자금을 가로채는 수법으로 약 50억 여원을 편취했으며, 피해자들은 국내외 공연업체들이 대부분이라고 알려졌다.

이에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이날 본지에 "(보도에 공개된 행사(공연) 출연 계약서 사본은) 내부 양식이 아니다. 위조 계약서와 위조 공문이다. 해당 계약을 체결한 바 없다"고 밝혔다.

이어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범죄 행위와 실질적인 피해 발생을 확인했을 경우 법적 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활발한 국내외 활동으로 K-POP 최초, 최고의 기록을 새로 쓰고 있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