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295375 0112019111556295375 04 0401001 6.0.18-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73784440000 1573790766000

오늘 문여는 세계최대 크기 스타벅스, 명물은 '이것'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김주동 기자] [美시카고 '리저브 로스터리' 6호 매장
투명관에서 커피 이동하는 모습 보여
"1인당 매출 일반매장의 3~4배 수준"]

머니투데이

/사진=스타벅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머니투데이

/사진=스타벅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타벅스가 15일(현지시간) 미국 시카고에 역대 가장 큰 매장을 연다. 세계 6호 '리저브 로스터리' 매장이다. 로스팅(커피 원두를 볶는 등의 제조과정)을 내부에서 직접 하는 스타벅스 로스터리 매장은 지난 2014년 미국 시애틀을 시작으로 뉴욕, 이탈리아 밀라노, 중국 상하이, 일본 도쿄에 문을 열었다.

이날 시애틀에서 영업을 시작하는 이 매장은 5층짜리 건물을 모두 쓰며, 면적 3만5000평방피트(약 1000평)로 스타벅스 매장 중에서 가장 크다고 회사는 설명한다.

머니투데이

미국 시카고에 문을 여는 '스타벅스 리저브 로스터리' 6호점.


업체가 이곳의 특징으로 강조한 부분은 자사에서 가장 큰 높이 17미터(m) 원통형 커피통이다. 매장 1층에서 로스팅 된 커피 원두를 보관하는 이 통에는 투명한 관들이 연결돼 있으며, 커피가 필요한 각 층으로 이동된다.

위까지 뚫린 매장 중앙에 자리잡은 커피통과 로스팅 과정, 관을 통해 이동하는 커피를 손님들이 보도록 하기 위해 에스컬레이터는 원을 그리며 움직이게 설계됐다.

머니투데이

/사진=스타벅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머니투데이

/사진=스타벅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 매장에서는 기존 커피뿐 아니라 배럴 에이지드(barrel-aged, 숙성) 커피, 빵류, 칵테일, 여러 기념품 등도 판매한다.

미국 경제매체 CNBC에 따르면 리저브 로스터리 매장들은 하루 평균 8000명의 손님이 찾고, 한 사람이 쓰는 돈은 일반 스타벅스 매장의 3~4배 수준이라고 스타벅스는 밝혔다.

머니투데이

/사진=스타벅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머니투데이

/사진=스타벅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주동 기자 news93@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