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304532 1102019111556304532 08 0803001 6.0.20-RELEASE 110 조선비즈 0 false true true false 1573805039000 1573805074000

日 시장 공략 먹혔다… 삼성 스마트폰 점유율 3배로

글자크기
삼성전자가 일본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 확대 추세를 이어가고 있다.

15일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올해 3분기 일본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 6.7%를 기록했다. 50만대를 출하해 작년 같은 기간(2.4%)보다 점유율이 4.3%포인트 증가했다. 1년 만에 점유율을 3배로 확대했다.

6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한 2분기(9.8%)보다는 떨어졌지만, 작년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2분기 연속 시장 점유율 확대 추세를 이어갔다.

조선비즈

삼성전자 갤럭시 폴드. /삼성전자



일본 시장에서 압도적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애플은 3분기 아이폰 신제품 출시 효과에 힘입어 점유율 62.7%를 기록했다. 470만대를 출하하며 작년 같은 기간보다 점유율을 2.5%포인트 끌어 올렸다.

3위는 샤프(5.3%), 4위와 5위는 각각 소니(4.0%), 화웨이(1.9%)가 차지했다.

삼성전자는 올해 갤럭시 S10, 갤럭시 노트 10에 이어 차세대 프리미엄 스마트폰인 갤럭시 폴드 등을 일본 시장에 선보이며 점유율 확대에 힘을 쏟고 있다. 일본 오사카, 나고야, 후쿠오카 등에 체험형 공간인 ‘갤럭시 스튜디오’도 개관했다.

업계 관계자는 "2020년 도쿄올림픽을 앞두고 삼성전자가 프리미엄 스마트폰을 앞세워 일본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고 했다.

삼성전자는 브랜드 이미지 제고를 위해 2015년부터 일본에서 판매하는 스마트폰에 삼성(SAMSUNG) 로고 대신 갤럭시(GALAXY) 로고를 부착해왔다.

박원익 기자(wipark@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