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308766 0292019111556308766 05 0507002 6.0.20-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73825080000 1573829237000

‘사이좋은’ 한국-미국, 멕시코-대만 잡으며 상부상조 [프리미어12]

글자크기
OSEN

[OSEN=도쿄(일본), 곽영래 기자] 15일 오후 일본 도쿄돔에서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한국과 멕시코의 경기가 열렸다.5회말 종료 후 클리닝 타임때 김현수가 동료들에게 축하받고 있다. /youngrae@osen.co.kr


[OSEN=길준영 기자] 한국과 미국이 서로의 경쟁팀을 잡아주며 상부상조했다.

한국은 15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WBSC 프리미어 12’ 슈퍼라운드 4차전 멕시코와의 경기에서 7-3으로 승리했다. 한국은 이날 승리로 결승 진출과 2020년 도쿄 올림픽 진출을 확정지었다.

한국이 결승진출과 도쿄 올림픽 진출에 성공하는데는 미국의 도움이 컸다. 미국은 이날 열린 대만과의 경기에서 3-2로 승리했다. 6회까지 1-2로 대만에게 끌려가던 미국은 7회말 브렌트 루커의 역전 투런 홈런으로 경기를 뒤집으며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다.

미국이 대만을 꺾으면서 대만은 1승 3패를 기록하게 됐고 덕분에 한국은 자력으로 결승 진출과 올림픽 진출을 동시에 확보할 수 있었다. 한국은 지난 12일 대만에게 0-7로 패했다. 만약 미국이 대만에게 졌다면 대만은 2승 2패가 되고 호주전까지 승리할 경우 3승 2패가 된다. 한국이 남은 경기중 한 경기라도 져서 3승 2패로 동률이 된다면 승자승 원칙에 의해 대만이 결승에 진출할 수 있었다.

한국에게는 다행스럽게도 미국이 대만을 잡아주면서 이 최악의 시나리오는 현실이 되지 않았다.

미국이 한국의 결승 진출과 올림픽 진출을 도와준 것처럼 한국도 미국의 올림픽 진출 가능성을 살렸다.

미국은 아메리카 대륙 국가인 멕시코보다 높은 순위로 대회를 마쳐야 도쿄 올림픽에 참가할 수 있다. 이날 경기 전까지 멕시코는 3승 1패 미국은 1승 3패로 멕시코가 크게 앞서 멕시코의 올림픽 진출이 유력한 상황이었다.

하지만 미국이 먼저 대만을 잡고 2승 3패로 슈퍼라운드를 마무리했고 멕시코는 한국에 패하면서 3승 2패가 됐다. 그런데 멕시코는 3승을 확보한 한국과 일본에게 모두 패하면서 승자승 원칙에 의해 결승 진출이 좌절됐다.

멕시코는 결국 4위 팀과 3-4위 결정전을 치러야하는 상황이 됐다. 아직까지 슈퍼라운드 4위는 결정되지 않았다. 미국이 2승 3패로 4위에 올라있지만 만약 오는 16일 호주와 대만의 경기에서 호주가 이길 경우 승자승 원칙에 따라 호주가 4위가 된다. 대만이 이길 경우에는 미국이 3-4위 결정전에 나선다. 미국은 3-4위 결정전에서 멕시코를 꺾으면 3위가 올라서면서 올림픽에 진출할 수 있다.

대만전에서 1이닝 퍼펙트 피칭을 선보인 미국의 한국계 우완투수 노아 송은 경기 후 인터뷰에서 “오늘 우리(미국)가 대만 잡아줬으니 한국도 멕시코를 잡아주길 바란다. 상부상조 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국은 멕시코를 격파하며 노아 송의 희망을 현실로 만들었다. /fpdlsl72556@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