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316531 0512019111656316531 05 0507001 6.0.20-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73906312000 1573959444000

'한일 야구전'때 일본 응원석서 욱일기…KBO 문제 제기

글자크기

WBSC "IOC도 금지 안해, 제한 불가"

뉴스1

16일 오후(현지시간)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대한민국과 일본과의 경기에서 일본 관중이 욱일기를 몸에 두르고 응원을 하고 있다. 2019.11.16/뉴스1 © News1 황기선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도쿄(일본)=뉴스1) 정명의 기자 = 한국야구위원회(KBO)가 한일전 관중석 욱일기 응원에 대한 문제 제기를 했지만 대회를 주관하는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은 국제올림픽위원회(IOC)의 사례를 들어 "제한할 수 없다"는 입장을 내놨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한국과 이나바 아쓰노리 감독이 지휘하는 일본은 16일 일본 도쿄돔에서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마지막 경기로 맞붙었다.

일본이 3회말 6득점, 한국이 4회초 5득점하는 등 화끈한 타격전이 벌어지는 가운데 일본 응원석에서 욱일기가 등장한 것이 중계화면에 잡혔다. 이에 KBO는 WBSC에 정식으로 문제를 제기했다.

그러나 WBSC는 "현재 분쟁 상황이 아니며, (욱일기 응원은) IOC에서도 금지하지 않은 사항으로 제한할 수 없다"고 답했다.

KBO는 다시 현재 국민정서 등 한국 측의 뜻을 충분히 전달했다. 또한 관련 문제가 일어나지 않도록 신경써달라는 내용을 일본야구기구(NPB) 측에도 전달해달라고 요청했다.

KBO는 "우리의 계속된 요청에 WBSC도 'NPB와 방송사 측에 문제의 소지가 될만한 영상이 나가지 않도록 최대한 협조를 요청하겠다'고 답변했다"고 전했다.

뉴스1

16일 오후(현지시간)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대한민국과 일본과의 경기에서 욱일기 티셔츠를 입은 관중들이 응원을 하고 있다. 2019.11.16/뉴스1 © News1 황기선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doctorj@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