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357889 0032019111956357889 03 0303002 6.0.18-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4121969000 1574121983000 related

인텔에 1위 내주고 TSMC에 3위 뺏기고…삼성·SK '수난시대'

글자크기

올해 반도체 '톱15' 매출 15% 감소…삼성 29%↓·SK 38%↓

연합뉴스

삼성전자·SK하이닉스 글로벌 반도체시장 2위, 4위 전망(CG)



(서울=연합뉴스) 최재서 기자 = 올해 삼성전자[005930]와 SK하이닉스[000660]의 반도체 매출이 나란히 부진해 인텔과 TSMC에 글로벌 반도체업계 1위와 3위 자리를 각각 내줄 것으로 전망됐다.

19일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IC인사이츠의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글로벌 상위 15개 업체의 반도체 매출은 3천148억9천만달러(약 367조77억원)로 작년(3천693억5천만달러) 대비 15% 줄어들 것으로 관측됐다.

이중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의 반도체 매출은 작년 대비 각각 29%, 38%씩 급감한 556억1천만달러(약 64조8천억원), 228억8천600만달러(약 26조6천억원)를 기록할 것으로 예측됐다.

이에 따라 작년 1위를 기록했던 삼성전자는 2위로, 3위였던 SK하이닉스는 4위로 각각 떨어지게 된다.

반면 미국 인텔은 작년과 같은 수준의 매출을 기록해 전체 1위에, 대만 TSMC도 매출이 1% 소폭 증가해 3위에 오를 것으로 추정됐다.

IC인사이츠는 "1993년부터 업계 1위를 지켜오던 인텔은 2017∼2018년 삼성전자에 1위 자리를 내줬다"면서 "다만 올해는 메모리 반도체 시장이 34% 줄어들면서 인텔이 1위를 탈환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미지센서 시장에서 압도적인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는 일본 소니의 반도체 매출이 작년 대비 24% 급증해 성장률 1위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됐다.

매출은 95억5천200만달러(약 11조1천억원)로 작년 15위에서 올해 11위로 올라설 것이라는 관측이다.

연합뉴스

2019년 반도체 매출 상위 15개 기업
[출처=IC인사이츠]



acui7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