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409820 0292019112156409820 06 0602001 6.0.20-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true 1574289960000 1574290002000 related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윤시윤의, 윤시윤에 의한, 윤시윤을 위한

글자크기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박소영 기자] 그야말로 신박한 ‘호구 반전 스릴러’의 탄생이다. tvN '싸이코패스 다이어리'가 첫 방부터 코믹과 서스펜스가 격렬하게 회오리 치는 예측불허 전개로 색다른 맛을 전파하며 시청자들의 시간을 순삭시켰다.

지난 20일(수) 첫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연출 이종재/ 극본 류용재, 김환채, 최성준/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키이스트) 1회에서는 싸이코패스 연쇄살인마의 다이어리를 득템한 후 정체 착각에 빠진 세젤호구(세상 제일의 호구) 육동식(윤시윤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첫 회는 포승줄에 묶여 이송되는 육동식의 모습으로 시작됐다. ‘일곱 건 의 연쇄 살인 혐의 일체를 자백한 피의자’라는 소개와 함께 경찰청 포토라인에 선 육동식. 이때 그는 “저는 미친 사람이 아니라, 그냥 싸이코패스 살인자입니다”라면서 만족감 서린 섬뜩한 미소를 지어 궁금증을 자극했다.

이에 체포 3개월 전으로 돌아가 살인자의 포스는 온데간데 없는 세젤호구 육동식의 모습이 그려져 관심을 높였다. 대한증권의 사원인 육동식은 동기인 박재호(김기두 분)의 부탁에 투자 보고서를 마무리 짓던 중 내용에 의심을 품었지만, 팀장 공찬석(최대철 분)은 무시할 뿐이었다. 하지만 투자사가 임상시험 도중 사망자를 은폐했음이 드러났고, 이를 밀어붙였던 공찬석과 박재호는 만만한 육동식에게 모든 책임을 뒤집어 씌우고자 했다. 이에 모든걸 뒤집어 쓰게 된 호구 육동식은 ‘저라고 당하고 살고 싶었던 건 아니었습니다’라며 결국 인생의 회의감을 느끼고 자살을 결심해 짠내를 유발했다.

하지만 육동식은 투신하기 위해 찾은 공사장에서 일생일대의 착각에 빠지게 됐다. 자살에 실패하고 내려오던 중 연쇄살인마 서인우(박성훈 분)가 노숙자(정해균 분)를 살해하려 하는 현장을 목격한 육동식. 이에 놀라 도망치던 그는 차 사고로 기억을 잃고, 그 과정에서 우연히 얻은 진짜 살인마 서인우의 다이어리를 자신의 것이라고 착각하기 시작했다. 이후 육동식은 박재호가 죄책감에 자신에게 호의를 베풀자 ‘이용하기 딱 좋은 호구처럼 보이긴 한다’고 생각하는 등 같은 팀 사원들이 자신을 두려워한다는 오해를 시작해 폭소를 자아냈다. 더욱이 살인 현장을 다시 찾은 그는 어렴풋한 그날의 기억 속 살인마를 자신으로 오인, 충격에 빠져 오열하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을 배꼽 쥐게 했다.

무엇보다 말미 육동식이 갑질상사 공찬석을 향해 반격을 가하려 하는 아찔한 엔딩이 그려져 시선을 강탈했다. 그는 투자 건 관련해 감사를 받던 중 자신이 싸이코패스가 아닌 호구라는 사실을 듣고 충격을 금치 못한 데 이어, 자신이 호구라는 정체를 인지하기 시작했다. 그러나 이때 공찬석은 그의 머리를 때리며 질타를 퍼부었고, 육동식은 분노에 찬 눈빛으로 관심을 집중시켰다. 그리고 이내 ‘난 찌질한 게 아니라 찌질한 척 했던 거다. 내 정체를 숨기기 위해. 역시 난 싸이코패스였어’라는 내레이션과 함께, 서인우가 노숙자 김씨를 쓰러뜨렸던 것처럼 변기 뚜껑을 높게 치켜든 육동식의 싸늘한 모습이 담겨 마른 침을 삼키게 했다. 이에 정체 착각에 빠진 세젤호구 육동식의 행보에 궁금증이 치솟고 있다.

이처럼 ‘싸이코패스 다이어리’는 첫 방송부터 코믹과 서스펜스를 넘나드는 예측 불가능한 전개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세젤호구였던 육동식이 싸이코패스 연쇄살인마의 다이어리를 획득한 뒤 변화해 가는 과정과, 이로 인해 생겨나는 일련의 상황들이 짜임새 있게 담겨 웃음과 긴장을 동시에 선사했다. 더욱이 갑질하던 상사에게 반격을 시작한 만년 ‘을’ 육동식의 반란이 보는 이들로 하여금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느끼게 했다. 그런가 하면 윤시윤은 첫 방송부터 호구와 싸이코패스를 오가는 생동감 넘치는 열연으로 눈을 떼지 못하게 했다. 어리바리한 호구의 면모로 웃음을 자아내는가 하면, 분노 외의 감정을 배제한 싸늘한 눈빛으로 섬찟한 긴장감을 전파했다. 뿐만 아니라 펄떡이는 개성을 가진 캐릭터와 정인선-박성훈-허성태-최대철-김기두-김명수-최성원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의 만남이 보는 재미를 더하며 앞으로의 활약을 더욱 기대케 했다.

한편, tvN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는 어쩌다 목격한 살인사건 현장에서 도망치던 중 사고로 기억을 잃은 호구 육동식(윤시윤 분)이 우연히 얻게 된 살인 과정이 기록된 다이어리를 보고 자신이 싸이코패스 연쇄살인마라고 착각하며 벌어지는 이야기. 오늘(21일) 밤 9시 30분에 2회가 방송된다.

/comet568@osen.co.kr

[사진]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